한라홀딩스, EV·자율주행차 애프터마켓 신규사업 추진
스타트업 컨트롤웍스·에이스랩과 MOU 체결
입력 : 2021-08-23 10:22:13 수정 : 2021-08-23 10:22:13
[뉴스토마토 황준익 기자] 한라홀딩스(060980)는 지난 20일 애프터마켓 제품 신규사업 추진을 위해 전기차(EV)·자율주행 스타트업 컨트롤웍스, 에이스랩와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이우영 한라홀딩스 전무(왼쪽), 박승범 컨트롤웍스 대표(가운데), 임원택 에이스랩 대표가 지난 20일 잠실 한라홀딩스 본사에서 전기차 관련제품 개발과 미래 모빌리티 사업협력을 위한 MOU를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라홀딩스
 
한라홀딩스는 EV·자율주행 애프터 마켓 상품 기획 전 영역을 관장할 예정이다. 상품 관련 연구 개발은 컨트롤웍스와 에이스랩이 맡는다.
 
컨트롤웍스는 EV·자율주행차 설계, 검증, 개조에 필요한 핵심 솔루션 보유 기업이다. 배터리 셀 검증 등 EV 기술뿐만 아니라 자율주행 관련 AI 알고리즘 내장 로보센스 라이다 등을 활용한 비즈니스도 담당하고 있다.
 
자율주행솔루션 전문기업 에이스랩은 국내 첫 자율주행 대회 4회 연속 우승 타이틀, 서울 도심 자율주행 주차대행(발렛파킹) 기술 등을 보유하고 있다. 인지·판단·제어 솔루션 'A1 드라이버'로 자율주행 시장에서 주목받고 있다. 
 
이우영 한라홀딩스 전무(모빌리티서비스 사업실장)는 "3사간 협력이 차세대 자동차 애프터 마켓을 주도하는 의미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혁신적인 제품과 서비스로 O2O(online to offline) 시장을 리딩하고 글로벌 시장에 적극 진출하겠다"고 말했다.
 
황준익 기자 plusik@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황준익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