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이틀째 1800명대…수도권 본격 재확산
7월 7일 이후 67일째 네 자릿수
수도권 1347명 발생…전체의 74.2%
위중증 환자 352명·사망자 10명
백신 1차 62.6%·2차 37.8% 접종 완료
입력 : 2021-09-11 09:53:33 수정 : 2021-09-11 09:53:33
[뉴스토마토 용윤신 기자]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865명 추가 발생했다. 특히 확진자 중 수도권 발생 비중이 나흘째 70% 안팎을 기록하며 추석을 앞두고 방역당국이 바싹 긴장하고 있다.
 
11일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신규 확진자는 1865명이다. 감염경로는 지역발생 1816명, 해외유입 49명이다. 
 
진단 검사 후 통계에 반영되기까지 1~2일 걸리는 점을 고려하면 이날 확진자 수는 평일인 9~10일 이틀간 검사 결과로 풀이된다.
 
최근 한 주간 발생한 신규 확진자는 5일 1490명, 6일 1375명, 7일 1597명, 8일 2048명, 9일 2049명, 10일 1892명, 11일 1865명이다. 신규 확진자는 지난 7월 7일 1211명 이후 67일째 네 자릿수를 기록하고 있다.
 
국내 확진자는 수도권에서 1347명(74.2%), 비수도권에서 469명(25.8%) 발생했다. 확산세는 수도권에서 두드러졌다. 비수도권은 다소 확산세가 감소했다.
 
특히 수도권 확진자 비중은 나흘간 70% 안팎을 기록하며 전국 확산 우려를 키우고 있다. 지금까지 수도권에 집중된 확진자는 연휴 기간을 거치며 비수도권으로 확산하는 경향을 보여왔다. 
 
시도별로는 서울 656명, 경기 560명, 인천 131명, 충남 92명, 대전 65명, 대구 42명, 경남 36명, 부산 35명, 경북·강원 각각 33명, 충북·울산 각각 29명, 전남 24명, 광주 21명, 전북 15명, 세종 9명, 제주 6명이다. 
 
이날 의심신고 검사자 수는 5만405명, 수도권 임시선별검사소 검사 건수는 9만762건이다. 신규 격리해제자는 2227명으로 현재 2만5909명이 격리 중이다. 위중증 환자는 352명, 사망자 10명이다. 총 누적 사망자는 2358명으로 집계됐다.
 
백신 신규 1차 접종자는 65만79명, 누적 1차 접종자 수는 3280만966명으로 인구 대비 접종률은 63.9%다. 2차 신규 접종자는 41만5720명으로 누적 2차 접종자는 1982만3479명이다. 인구 대비 접종 완료자 비율은 38.6%다.
 
 
11일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신규 확진자는 1865명이다. 사진은 선별검사소 모습. 사진/뉴시스
 
세종=용윤신 기자 yonyo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용윤신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