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00선도 무너져…11개월 만 '최저'
입력 : 2021-11-30 12:09:31 수정 : 2021-11-30 12:09:31
[뉴스토마토 우연수 기자] 코스피가 지난 1월4일 이래 처음으로 2870선까지 하락하고 있다. 상승 출발했던 코스피는 '오미크론 쇼크'에 1% 하락 전환했다.
 
30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50분 현재 코스피는 전장 대비 30.36포인트(1.04%) 하락한 2878.96에 거래되고 있다.
 
투자자별로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1019억원, 3144억원어치를 순매도 중이며, 개인이 3951억원을 사들이고 있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 중 삼성전자(005930)SK하이닉스(000660)가 약보합세도 돌아섰으며 카카오뱅크(323410)카카오페이(377300)가 6~7%대 급락하는 등 대부분 종목이 하락 전환했다.
 
이날 같은 시각 코스닥 지수는 전일 대비 5.57포인트(0.56%) 내린 986.77에 거래되고 있다.
 
우연수 기자 coincidenc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증권계좌대비 300%, 연 2.6% 토마토스탁론 바로가기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2022.08.11 기준)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종목명 전일종가 예측가(1M)
SK하이닉스(660)91,80096,100(4.68%)
삼성전자(5930)59,10060,100(1.69%)

  • 우연수

주식시장을 둘러싼 제도와 당국 이슈를 발빠르게 전달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