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조선해양, 새해 첫 수주…그리스 LNG선 2척 계약
5021억원 규모…2025년 하반기 인도 예정
입력 : 2022-01-06 11:10:40 수정 : 2022-01-06 11:10:40
[뉴스토마토 김지영 기자] 대우조선해양(042660)이 새해 첫 수주로 액화천연가스(LNG) 운반선 2척을 수주했다.
 
대우조선해양은 그리스 최대 해운사인 안젤리쿠시스 그룹 산하 마란가스와 5021억원 규모 LNG선 건조 계약을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지난해 11월 계약한 선박의 옵션 물량이다. 선박들은 옥포조선소에서 건조해 2025년 하반기에 인도할 예정이다.
 
이번에 수주한 선박은 17만4000㎡급 대형 LNG 운반선으로, 대우조선해양의 이중연료 추진엔진(ME-GI)과 더욱 고도화된 재액화설비가 탑재돼 메탄 배기가스의 배출을 대폭 줄일 수 있다.
 
대우조선해양이 건조한 LNG운반선. 사진/대우조선해양
 
이에 따라 강화된 온실가스 배출 규제에도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1994년 첫 계약 이후 현재까지 대우조선해양에 114척의 선박을 발주한 그리스 안젤리쿠시스 그룹은 새롭게 취임한 마리아 안젤리쿠시스 회장의 첫번째 신조 프로젝트를 지난해 11월 대우조선해양에 맡긴 바 있다.
 
대우조선해양 관계자는 "작년보다 열흘 정도 이른 시점에 첫 수주에 성공해 올해 전망도 밝을 것으로 예상된다"며 "올 한 해도 LNG운반선을 중심으로 친환경 고부가가치 선박 위주의 선별 수주를 통해 일감과 수익성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지영 기자 wldud91422@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2022.08.09 기준)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종목명 전일종가 예측가(1M)
대우조선해양(42660)20,55017,100(-16.79%)
동양피스톤(92780)5,1807,060(36.29%)
금호에이치티(214330)1,2501,540(23.2%)
케이비아이동국실업(1620)671776(15.65%)
디아이씨(92200)4,6105,230(13.45%)

  • 김지영

알고 싶은 소식을 발 빠르고 정확하게 전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