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갤럭시 탭 S8 시리즈' 공개…사전예약 돌입
14.6형 슈퍼 아몰레드 디스플레이 최초 탑재
6.3mm 베젤과 16:10 화면 통해 몰입감 높여
입력 : 2022-02-10 00:00:09 수정 : 2022-02-10 00:00:09
[뉴스토마토 조재훈 기자] 삼성전자(005930)가 10일(한국 기준) 온라인으로 진행된 '갤럭시 언팩 2022' 행사를 통해 프리미엄 태블릿 신제품 '갤럭시 탭 S8 시리즈'를 공개했다. '갤럭시 탭 S8 시리즈'는 이날부터 한국, 미국, 유럽을 시작으로 사전 판매 예약에 돌입한다.
 
삼성전자에 따르면 '갤럭시 탭 S8 시리즈'는 '갤럭시 탭 S8', '갤럭시 탭 S8+', '갤럭시 탭 S8 울트라' 모델로 구성됐으며 각 제품은 새로운 초고속 4nm 프로세서, 사용성이 강화된  'S펜', 내구성을 높이기 위한 아머 알루미늄 등이 적용됐다.
 
노태문 삼성전자 MX사업부장 사장은 "영상통화, 콘텐츠 소비 등 소비자의 경험과 커뮤니케이션에 있어 동영상의 역할은 그 어느때보다 중요해지고 있다"면서 "이에 태블릿의 가장 매력적인 기능인 큰 화면과 휴대성에 주목했다"고 말했다. 이어 "'갤럭시 탭 S8 시리즈'는 그 결과물"이라며 "특히 '갤럭시 탭 S8 울트라'는 태블릿의 영역을 확장하는 혁신적인 제품”이라고 강조했다.
 
갤럭시 탭 S8 울트라 전면부. 사진/삼성전자
 
'갤럭시 탭 S8 울트라'는 갤럭시 탭 최초로 14.6형 슈퍼 아몰레드 디스플레이가 탑재됐다. 베젤 크기도 역대 갤럭시 탭 S 중 가장 얇은 6.3mm로 줄였다. 화면 비율은 16:10으로 더욱 몰입감 있게 영상을 즐길 수 있도록 했다.
 
'갤럭시 탭 S8 울트라'는 갤럭시 탭 최초로 전면에 1,200만 화소의 메인 카메라와 초광각 카메라 등 두개의 카메라가 적용됐다. 강화된 4K 녹화 기능을 통해 전면 카메라와 후면 카메라로 선명한 동영상 제작이 가능하다. 특히 '화면 녹화' 기능 중 '셀피 비디오'가 지원돼 사용자 모습이 들어간 영상 콘텐츠도 손쉽게 제작할 수 있다.
 
또 전면의 120도 초광각 카메라는 화상 통화 중 새로운 인물이 화면 안으로 들어올 때 줌 아웃하거나 각도를 별도로 조정하지 않아도 인물에 맞게 자동으로 구도를 맞춰주는 '자동 프레이밍(Auto Framing)'을 지원해 통화에 집중할 수 있다. 이밖에도 해당 제품에는 3개의 마이크가 탑재돼 주변의 소음을 최소화함에 따라 사용자 목소리를 보다 선명하게 전달할 수 있으며 4개의 스피커로 생생한 사운드를 즐길 수 있다.
 
갤럭시 탭 최초로 4nm 프로세서를 탑재한 '갤럭시 탭 S8 시리즈'는 전작보다 한단계 업그레이드된 메모리를 제공한다. '갤럭시 탭 S8 울트라'는 최대 16GB RAM을 지원하고 국내 출시되는 '갤럭시 탭 S8' 및 '갤럭시 탭 S8+'는 최대 12GB RAM까지 지원한다. 세 모델 모두 마이크로SD 카드를 별도 구매해 최대 1TB까지 저장 공간을 확장할 수 있다.
 
갤럭시 탭 S8 울트라 후면부. 사진/삼성전자
 
'갤럭시 탭 S8 시리즈'는 Wi-Fi 6E를 지원하는 최초의 갤럭시 탭이다. '갤럭시 탭 S8 시리즈'와 '갤럭시 S22 울트라' 스마트폰 간에 Wi-Fi 6E로 연결된 상태에서 '퀵 쉐어' 기능을 사용하면 이전보다 최대 두배 빠른 속도로 사진, 동영상, 파일 등을 공유할 수 있다.
 
또한 사용자의 활동량에 따라 전력 출력을 조절하는 대용량 배터리를 통해 장시간 동영상을 즐길 수 있고 최대 45W 고속 충전을 통해 '갤럭시 탭 S8'와 '갤럭시 탭 S8+'는 80분 내, '갤럭시 탭 S8 울트라'는 90분 내에 100% 충전이 가능하다.
 
'갤럭시 탭 S8 시리즈'는 스타일리시하면서 깔끔한 디자인과 함께 단단한 '아머 알루미늄(Armor Aluminum)'을 적용해 내구성을 높였다. 전작 '갤럭시 S7 시리즈'보다 긁힘에 약 30% 더 강하고 휨은 약 40% 덜하다. '갤럭시 탭 S8 울트라'는 그라파이트 색상으로 제공되며 '갤럭시 탭 S8'과 '갤럭시 탭 S8+'는 그라파이트, 실버, 핑크 골드 등 세가지 색상으로 출시된다.
 
별도 판매되는 '갤럭시 탭 S8 울트라 키보드 북커버'는 프리미엄 항균 폴리우레탄 가죽과 함께 부드럽고 반응성이 좋은 타이핑을 위해 유리 코팅된 터치 패드가 특징이다.
 
삼성전자는 자연 생태계 보호를 위해 바다에 버려진 폐어망을 재활용한 플라스틱 부품을 제작해 '갤럭시 탭 S8 시리즈'에 처음 적용했다. 또한, 역대 가장 슬림한 포장을 채택하는 등 환경 보호를 위한 노력도 지속적으로 강화하고 있다.
 
조재훈 기자 cjh1251@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조재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