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제약, 사우디·우크라이나서 '나보타' 허가 획득
58개국 진출…100여개 국가 품목허가 목표
입력 : 2022-05-18 09:56:22 수정 : 2022-05-18 09:56:22
대웅제약 보툴리눔 톡신 '나보타'. (사진=대웅제약)
[뉴스토마토 동지훈 기자] 대웅제약(069620)이 보툴리눔 톡신 '나보타'의 글로벌 품목허가 국가 2곳을 추가했다.
 
대웅제약은 최근 사우디아라비아와 우크라이나에서 나보타의 품목허가를 획득했다고 18일 밝혔다.
 
대웅제약은 사우디아라비아 시장을 중동 지역에서 본격적인 매출 확장의 교두보로 삼을 계획이다. 우크라이나 진출은 나보타의 유럽 시장 점유율 확대 기반이 될 것으로 평가했다.
 
이번 품목 허가를 통해 나보타는 미국과 유럽, 캐나다 등 전 세계 58개국에 진출하게 됐다. 대웅제약은 올해 중국을 포함해 100여개 국가 품목허가 획득을 목표로 하고 있다.
 
박성수 대웅제약 부사장은 "올해 예정돼 있는 유럽 등에 대한 성공적인 출시를 통해 전 세계 100개국 이상에 진출해 명실상부한 글로벌 최고 보툴리눔 톡신 제제로 나아가겠다"라고 말했다.
 
동지훈 기자 jeehoo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2022.07.07 기준)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종목명 전일종가 예측가(1M)
대웅제약(69620)177,500174,500(-1.69%)
일양약품우(7575)25,40030,800(21.26%)
일동홀딩스(230)19,75023,700(20%)
에이프로젠제약(3060)585688(17.61%)
종근당바이오(63160)28,30031,550(11.48%)

  • 동지훈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