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온스타일, 중기 협력사 10곳에 R&D 비용 3억 지원
성장 잠재력·ESG 요소 포함 여부 평가
입력 : 2022-05-19 09:01:03 수정 : 2022-05-19 09:01:03
CJ온스타일이 중소기업 협력사 중 10곳을 선발해 연구개발(R&D) 비용 3억원을 지원한다.(사진=C온스타일)
 
[뉴스토마토 최유라 기자] CJ온스타일이 중소기업 협력사 중 10곳을 선발해 연구개발(R&D) 비용 3억원을 지원한다.
 
19일 CJ온스타일에 따르면 올해 네 번째 시행하는 연구개발비 지원 제도는 중소 협력사의 기술력 도약을 일환으로 마련됐다. 
 
CJ온스타일은 성장 잠재력과 개발 제품이 환경·사회·지배구조(ESG) 요소를 포함했는지를 평가 기준으로 10곳을 하고 각 3000만원의 R&D 지원금을 전달할 계획이다. 
 
이번에 선발된 10개 기업은 CJ온스타일과 동반성장 협약을 맺은 협력사 중 우수한 제품력으로 고객의 큰 호응을 얻은 기업들이다.
 
올해는 젠한국, 보국전자, HL사이언스, 한국미라클피플사, 휴롬, JK레이먼트, 브런트, 생활공작소, 비주얼, 아이딕션이 선정됐다. 지원금은 신제품을 개발이나 기존 상품의 품질 개선 목적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이는 CJ온스타일이 2019년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한국생산성본부와 체결한 ‘혁신 파트너십 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되고 있다. 이 사업은 통합적인 중소기업 지원 정책으로서 CJ온스타일이 기부금을 출연하고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이 협약 체결과 자금 지원을 담당하며 한국생산성본부는 경영 컨설팅을 수행하는 제도다. CJ 온스타일은 올해 ‘혁신 파트너십 사업’에 3억원의 R&D 지원금을 출연했으며, 2019년부터는 누적 총 12억원을 지원했다.
 
임재홍 CJ온스타일 전략지원담당은 “CJ온스타일의 R&D 비용 지원 제도는 상품의 품질과 경쟁력 자체를 높여 주기 때문에 궁극적으로는 협력사와 고객이 모두 만족할 수 있는 제도”라며 “판매 촉진이나 판로 확대 등의 단순 지원 정책을 넘어 중소기업 사업의 근원적인 경쟁력을 키우는 지원 정책으로 ESG 경영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최유라 기자 cyoora1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유라

반갑습니다. 산업1부 최유라 기자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