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H-모빌리티 클래스' 모집…"인재 양성"
차량 전동화, 자율주행 등 1020명 대상 선발
심화 과정 중 우수 학습자 연구개발본부 서류 전형 면제
입력 : 2022-05-31 08:56:38 수정 : 2022-05-31 08:56:38
[뉴스토마토 표진수 기자] 현대차(005380)가 최근 미래 모빌리티 산업 인재를 양성하기 위한 교육 프로그램인 'H-모빌리티 클래스'의 모집을 시작했다고 31일 밝혔다.
 
올해로 3년차를 맞은 현대차의 'H-모빌리티 클래스'는 미래 모빌리티 주요 분야의 국가경쟁력 강화를 위해 시행되는 전문 교육 프로그램으로 국내 이공계 대학(원)생을 대상으로 시행된다.
 
현대차는 차량 전동화, 자율주행, 로보틱스 분야를 대상으로 총 1020명의 이공계 대학(원)생을 선발하고, 기본과정과 심화과정을 전면 무료로 제공한다.
 
최종 선발된 교육생은 각 부문별 커리큘럼에 따라 전문적인 교육을 받을 수 있다. 차량 전동화 부문에서는 △연료전지 △배터리 △모터 △전력변환, 자율주행 부문에서는 △인지 △판단 △제어 △통신 및 네트워크, 로보틱스 분야에서는 △ROS(Robot Operating System) △기구학 △동작계획 △센서 △로봇팔 모션 △제어 등의 교육이 이뤄진다.
 
현대자동차가 최근 미래 모빌리티 산업 인재를 양성하기 위한 교육 프로그램인 ‘H-모빌리티 클래스’의 모집을 시작했다고 31일 밝혔다. (사진=현대차)
 
특히 올해 신규로 편성된 로보틱스 분야의 심화 과정은 해커톤 과제 수행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해당 과정의 교육생은 현업 멘토의 코칭을 통해 보다 실무에 가까운 교육을 받을 수 있다.
 
'H-모빌리티 클래스'의 기본 과정을 수료한 교육생에게는 현대차 명의의 수료증이 발급된다. 심화 과정을 수강하는 교육생 중 우수 학습자로 선발되는 교육생은 추후 현대차 연구개발본부의 관련 직무분야의 입사 지원 시 서류전형을 면제받는다.
 
현대차 관계자는 "H-모빌리티 클래스가 국내의 우수한 인재들에게 미래 모빌리티의 핵심 기술을 접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더 나아가 모빌리티 산업을 발전시키는 교두보가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표진수 기자 realwater@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표진수

앞만 보고 정론직필의 자세로 취재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