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래핀 기업 ‘네오엔프라’ 최대주주 아이텍, 지분 추가…경영 지배력 확대
입력 : 2022-09-26 14:36:34 수정 : 2022-09-26 14:36:34
[뉴스토마토 최성남 기자] 미국 듀폰(Dupont)이 개발한 옥수수 추출물 원사 소로나에 그래핀을 합성시켜 원사 개발에 성공한 네오엔프라의 최대주주인 아이텍이 지분을 추가 확보하며 경영 지배력을 확대했다.
 
아이텍(119830)은 최근 약 42%의 네오엔프라 지분을 추가로 확보해 보유 지분을 총 71.71%로 늘렸다. 네오엔프라의 그래핀 사업 본격화로 급성장이 기대되기 때문이다. 
 
네오엔프라는 그래핀에 특화된 첨단 신소재 전문기업이다. 고순도 그래핀 대량 합성 성공을 시작으로 그래핀 섬유개발 양산까지 성공시켜 휴비스와 일신방직, 효성 등을 통해 그래핀 섬유를 공급하고 있다. 
 
최근 아웃도어 업계에서 그래핀 소재 채택이 확대되고 있다. 네오엔프라는 내셔널지오그래픽과 네파, 와이드앵글, 다이나핏 등의 주요 스포츠브랜드에 기능성 그래핀 소재를 공급해 새로운 기능성 의류 출시를 지원하고 있다. 네오엔프라는 화장품이나, 생활용품, 가전, 의료기기, 미용기기 등의 산업 전 분야에 걸쳐 그래핀 소재 적용을 확대하면서 매출과 영업이익 두 자릿수 성장을 기대하고 있다.
 
그래핀은 우수한 전자이동성과 전기전도성으로 전기, 전자, 반도체, 방위산업, 도로 까지도 적용이 가능해 생활 전역에 두루 쓰일 수 있는 미래형 신소재다. ‘네오엔프라’는 폐페트에 그래핀을 컴파운딩해 GRS인증(국제재생표준인증)을 취득하고 옥수수를 추출한 듀퐁의 소로나 원사와 그래핀을 합성시켜 ‘그래피너스’ 원사를 개발해 내는 등의 친환경 기업으로도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한편 ‘아이텍’은 주력인 시스템 반도체 테스트사업 외에도 화장품 ODM·OEM기업인 삼성메디코스와 백신유통전문기업 송정약품, 콜드체인 전문기업 동우텍, 그래핀 신소재 개발기업 네오엔프라 등에 지분투자로 사업다각화를 진행해 왔으며, 그 결실로 작년에는 창사 이래 최대 매출액 650억원을 달성했다. 금년도에는 전년대비 매출성장 및 재무구조 대폭 개선을 통해 기업 경쟁력 강화를 목표하고 있다고 밝혔다.
 
최성남 기자 drks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증권계좌대비 300%, 연 2.6% 토마토스탁론 바로가기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2022.12.01 기준)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종목명 전일종가 예측가(1M)
아이텍(119830)7,0006,910(-1.29%)
케이피에스(256940)7,10017,050(140.14%)
웨이브일렉트로(95270)4,3058,960(108.13%)
오이솔루션(138080)16,45032,350(96.66%)
아이윈플러스(123010)2,3904,550(90.38%)

  • 최성남

사랑은 높게, 우정은 깊게, 그러나 잔은 평등하게! 평등한 세상을 꿈꿉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