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생활가전, '스마트싱스' 연결 1000만대 돌파
2019년 이후 매년 약 2배 증가…내년 2000만대 목표
상태 알림·원격 제어 등 지원…'홈케어' 서비스 인기
입력 : 2022-09-28 11:00:00 수정 : 2022-09-28 11:00:00
[뉴스토마토 조재훈 기자] 삼성전자(005930) 통합 연결 플랫폼인 '스마트싱스(SmartThings)'에 연결된 전세계 생활가전 제품이 1000만대를 돌파했다.
 
28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지난 2018년 첫 선을 보인 스마트싱스 앱은 에어컨·냉장고·세탁기 등의 대형 가전에서부터 공기 청정기·오븐·식기세척기 등 다양한 삼성 가전을 연결해 손쉽게 기기의 상태를 확인하고 맞춤형 제어를 할 수 있다.
 
기능이 대폭 확대된 2019년부터는 연결 가전 제품 수가 매년 2배 가까이 증가하고 있으며 올 연말에는 1200만대, 내년에는 2000만대를 넘어설 것으로 예상된다.
 
IFA 2022에서 선보인 스마트싱스 전시 공간. (사진=삼성전자)
 
스마트싱스 연결 가전 제품 수가 매년 급속하게 증가하고 있는 이유는 가전 제품의 동작 종료나 고장 정보 알림 등을 스마트폰으로 알려주는 알림 기능, 가전 원격 제어 기능, 집 안의 다양한 가전 제품을 하나로 연결해 통합 관리할 수 있는 '스마트싱스 홈 라이프(SmartThings Home Life)' 솔루션 도입 때문인 것으로 분석된다.
 
또 MZ세대가 주 사용층으로 부상하면서 가전 제품 본연의 기능 외에도 로봇청소기를 활용한 펫케어 서비스, 바코드 인식을 통한 가정간편식(HMR) 쿠킹 서비스 등의 기능들이 호평 받고 있다.
 
스마트싱스가 제공하는 서비스 중 소비자들이 가장 많이 사용하는 것은 소프트웨어 업그레이드 제공과 제품 진단·관리를 도와주는 '홈케어'인 것으로 조사됐다. 특히 에어컨 사용이 급증하는 여름철에 홈케어 서비스를 많이 이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 올 6월부터 8월까지 월 평균 사용자 수는 올 1월부터 5월까지 월 평균 사용자 수 보다 약 1.5배 많았다.
 
홈케어 서비스는 최근 1년간 6차례의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진행했으며 지원 기능과 적용 제품을 지속 확대해왔다. 친환경과 지속 가능 경영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연동된 기기의 전략량을 모니터링하고 관리할 수 있게 도와주는 '스마트싱스 에너지 서비스'도 올 7월부터 8월까지 월 평균 사용자 수가 1월부터 6월까지 월 평균 사용자 대비 약 2배 증가했다.
 
스마트싱스를 통해서는 삼성전자 제품뿐만 아니라 전구와 센서 등 다양한 기기를 포함, 현재 300개 이상의 파트너사 기기를 연결할 수 있다. 또 내년 상반기 HCA(Home Connectivity Alliance) 표준이 적용되면 삼성 포함 13개 브랜드의 가전 제품을 연동할 수 있게 돼 활용성이 더욱 커질 전망이다
 
유미영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부사장은 "소비자 라이프스타일 분석을 통해 스마트싱스를 기반으로 새로운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선보이겠다"며 "스마트싱스가 소비자들이 원하는 보다 확장된 가전 사용 경험을 제공하는데 선도적인 역할을 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조재훈 기자 cjh1251@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2022.12.02 기준)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종목명 전일종가 예측가(1M)
삼성전자(5930)62,60057,300(-8.47%)
신도리코(29530)34,40038,050(10.61%)
LS ELECTRIC(10120)56,60059,700(5.48%)
경인전자(9140)25,85027,200(5.22%)
LG디스플레이(34220)14,80015,350(3.72%)

  • 조재훈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