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양행, 위무력증 치료제 위배출 개선 임상데이터 확보
위무력증 환자의 위배출 기능 개선 관련 통계 데이터 확보
입력 : 2022-11-10 17:19:13 수정 : 2022-11-10 17:20:21
유한양행 중앙연구소. (사진=유한양행)
 
[뉴스토마토 고은하 기자] 유한양행(000100)은 미국 프로세사 파마슈티컬즈로 기술이전한 신약후보물질 YH12852(PCS12852)의 중등증 또는 증증 위무력증 환자 대상 임상 2a상에서 위배출 기능 개선 관련 긍정적인 임상 결과를 확보하였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임상시험은 YH12852의 안전성, 약동학적 특성 및 위배출률 및 위무력 증세에 대한 효능을 평가하고자 이중 맹검, 위약 대조, 무작위 배정 방식으로 4주간 진행됐다. 중등증 또는 중증 환자 대상으로 위약 또는 2가지 용량의 YH12852가 투여됐다.
 
YH12852는 유한양행이 자체 개발한 5-hydroxytryptamine 4 (5-HT4) 수용체에 우수한 선택성을 보이는 작용제로서 국내에서 전임상 독성, 임상 1상 시험을 마치고 프로세사에 기술이전 됐다. 위장관 운동장애를 치료하기 위해 사용된 기존의 세로토닌수용체(5-HT4) 작용제는 낮은 5-HT4 선택성을 보이는 반면, 다른 수용체에 결합하면서 심각한 심혈관 이상반응이 발생하는 한계가 있었다. 5-HT4 작용제가 아닌 다른 위무력증 치료제의 경우, 부작용으로 인해 블랙라벨이 부착되거나 복용이 제한되고 있다.
 
YH12852는 건강한 피험자 및 변비 환자를 대상으로 심혈관 이상반응 또는 심각한 이상반응 없이 위장관 기능 개선 효과를 나타냈다. 
 
이번 임상2a상에 발생한 이상반응은 전부 경증에서 중등증으로서 투여 개시 후 며칠 이내 발생해 특별한 후유증을 남기지 않고 빠르게 호전됐다. 
 
시안 비고라(Sian Bigora) 프로세사 최고개발책임자는 "이번 YH12852 임상 2a상을 통해 위 무력증 환자에 대해 위장운동촉진 효과를 확인하고 위 배출 기능을 개선할 수 있어 기쁘다"며 "위무력증은 아직 효과적인 치료제가 없는 미충족 수요 질환이며, YH12852가 앞으로 위무력증 환자의 삶을 개선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고은하 기자 eunha@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고은하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