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동제약그룹 "사업구조 질적 도약과 혁신"
2023년 시무식 개최…3대 경영방침 발표
입력 : 2023-01-02 14:40:56 수정 : 2023-01-02 14:40:56
일동제약그룹이 2일 서울 서초구 본사에서 2023년 시무식을 진행했다. (사진=일동제약)
 
[뉴스토마토 동지훈 기자] 일동제약그룹이 2일 서울 서초구 본사에서 지주사 및 계열사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2023년 시무식을 거행했다.
 
일동제약그룹은 올해 경영지표를 '사업구조의 질적인 도약과 혁신'으로 정하고, 3대 경영방침에 △품질 최우선 △수익성 증대 △생산성 향상을 내걸었다.
 
그룹은 지속가능성을 기준으로 각 사업별 경쟁력을 제고하고, 목표 달성과 수익 창출 등 실질적인 성과를 이끌어낸다는 전략이다. 특히 연구개발 분야에서 신약 파이프라인과 프로젝트의 성공 가능성을 높여 투자 유치, 개발 진행 속도 향상, 상용화 및 수익 실현이 서로 연계되는 선순환 구조를 만들겠다는 방침이다.
 
또 생산부문에서 외부 환경과 대응하는 경쟁력 강화 및 제조원가 절감 노력을 극대화 하는 한편, 전문의약품과 컨슈머헬스케어 등 영업·마케팅 사업부문에서 선택과 집중을 통한 효율성 증대 및 수익성 제고에 역량을 기울일 계획이다.
 
박대창 일동홀딩스(000230) 대표는 시무식사를 통해 "지난 한 해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사업 매출 신장, 신약 개발 진척, 기업 가치 향상 등 가시적인 성과를 이뤄냈다"며 "각자의 위치에서 헌신해 준 임직원 여러분의 노고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올해 역시 대내외 여건이 녹록지 않을 것이라는 전망이 우세하지만, 위기의식과 함께 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가지고 경영목표 100% 달성 및 R&D 성과 도출을 위해 뛰어 달라"면서 "창의와 몰입의 자세로 새해 업무에 임해주기 바란다"고 주문했다.
 
동지훈 기자 jeehoo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동지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