젤렌스키 "푸틴, 우크라 넘어 몰도바까지 점령 계획"
지난해 말 실제로 '몰도바 침략' 정보 돌아
입력 : 2023-02-10 16:46:37 수정 : 2023-02-10 16:46:37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 (사진=연합뉴스)
 
[뉴스토마토 박창욱 기자]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우크라이나를 넘어 몰도바까지 점령하려는 계획을 세웠다고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이 전했습니다. 
 
9일(현지시간) AFP통신에 따르면 벨기에 브뤼셀에서 열린 유럽연합(EU) 특별 정상회의 연설에서 젤렌스키 대통령은 “푸틴 대통령이 몰도바를 무너뜨리고 점령하는 것을 계획 중이라는 러시아 측 정보를 가로챘다"고 주장했습니다.
 
젤렌스키 대통령은 해당 문서에 누가, 언제, 어떻게 몰도바를 점령할 것인지 적혀있었다고 밝혔습니다.
 
1991년 소련에서 독립한 몰도바는 전체 인구가 343만여명인 유럽 최빈국으로 우크라이나 남쪽과 국경을 맞대고 있는데요. 러시아가 몰도바를 가려면 우크라이나를 거쳐야 합니다. 즉, 푸틴 대통령이 우크라이나를 점령한 다음 몰도바도 침공하겠다는 의미로 해석됩니다.
 
실제 올해 초 러시아가 우크라이나 오데사 등을 거쳐 몰도바를 침공할 것이라는 정보가 지난해 말부터 나오기도 했습니다.
 
몰도바 정보안보국(SIS)은 이날 성명을 통해 “몰도바를 무너뜨리고 공공 질서를 파괴하려는 공작이 드러났다”고 발표했습니다. 다만 이를 구체적으로 공개할 수는 없다고 덧붙였습니다.
 
박창욱 기자 pbtkd@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박창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