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래프톤, 1분기 매출 6659억 "역대 최대"
'배틀그라운드' 성장세로 실적 증가
'다크앤다커 모바일' 하반기 출시 준비
입력 : 2024-05-08 16:24:38 수정 : 2024-05-08 16:24:38
[뉴스토마토 이범종 기자] 크래프톤(259960)이 2024년 1분기 연결 기준 매출 6659억원에 영업이익 3105억원, 당기순이익 3486억원을 기록했다고 8일 밝혔습니다.
 
1분기 연결 매출은 전분기 대비 24.6% 올라 역대 최대 분기 매출액을 경신했습니다. 영업이익은 전분기보다 89.0% 올랐습니다.
 
사업 부문별 매출액은 △PC·콘솔 2552억원 △모바일 4023억원 △기타 84억원입니다.
 
크래프톤 2024년 1분기 실적 표. (자료=크래프톤)
 
크래프톤은 "'PUBG: 배틀그라운드' IP를 활용한 다양한 라이브 서비스를 통해 매출과 트래픽 등 모든 부문에서 높은 성장을 이뤘다"며 "이런 흐름이 지속될 수 있도록 안정적인 트래픽 확보와 유료화 모델의 고도화에 집중하고, IP 프랜차이즈를 위한 투자 및 개발도 본격적으로 추진해 나갈 방침"이라고 말했습니다.
 
배틀그라운드 PC·콘솔 부문은 지난 4분기 출시한 론도(Rondo)맵 업데이트와 올해 1분기 출시한 성장형 무기 스킨 등의 인기에 힘입어 월간 활성 이용자 수(MAU)와 매출 모두 2022년 무료화 이후 최대 수치를 달성했습니다. 모바일 부문도 6주년 테마모드와 홈그라운드 콘텐츠를 바탕으로 트래픽이 꾸준히 올랐습니다.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인도(BGMI)는 인도 현지 명절에 맞춘 콘텐츠와 발리우드(Bollywood) 영화 공동 마케팅으로 이용자들의 관심을 확대하는 한편, 수익성 제고를 위해 3자 결제 플랫폼인 유니핀(UniPin) 웹상점도 개설했습니다.
 
크래프톤은 "올해 BGMI의 안정적인 서비스와 더불어, 다양한 퍼블리싱 경험과 게임 중심 투자에 더욱 집중해 인도 시장의 1위 퍼블리셔로 도약한다"고 했습니다.
 
미래 성장 동력 확보를 위한 개발사 투자도 확대했습니다. 크래프톤은 지난해 발표한 '스케일업 더 크리에이티브(Scale-up the Creative)' 전략에 맞춰 개발사에 대한 지분 투자와 세컨드파티 퍼블리싱으로 글로벌 유망 IP를 확보하고 있습니다. 지난해에는 투자 10건을 진행했고, 올해는 상반기에만 투자 9건을 단행했습니다.
 
최근엔 올해 주요 신작인 '다크앤다커 모바일'의 베타테스트도 했습니다. 크래프톤은 지난달 국내에서 다크앤다커 모바일의 첫 베타테스트를 5일간 진행했습니다. 테스트 참가자는 5만 명이 넘었습니다.
 
크래프톤은 "이번 베타테스트 기간 동안 확인된 이용자의 반응을 통해 게임의 완성도를 높여 나가고, 하반기 단계별 마케팅 확장을 통해 글로벌 출시에 집중할 예정"이라고 말했습니다.
 
이범종 기자 smil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범종

안녕하세요, 이범종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