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현상 효성 부회장 "캄보디아는 잠재력 있는 나라"
훈 마넷 캄보디아 총리와 회동
정부 관심 및 지원 확대 요청
입력 : 2024-05-19 12:35:11 수정 : 2024-05-19 12:35:11
[뉴스토마토 황준익 기자] 조현상 효성(004800)그룹 부회장이 지난 17일 한국-캄보디아 정상회담을 위해 한국을 찾은 훈 마넷 캄보디아 총리를 서울에서 만나 향후 협력 확대 방안을 논의했습니다.
 
19일 효성에 따르면 예방에서 조 부회장은 효성의 글로벌 네트워크를 소개하며 중국과 베트남에 대한 투자 성공 사례와 함께 스판덱스, 폴리에스터 타이어코드 등 세계 1위 제품들을 설명했습니다.
 
조현상 효성 부회장(왼쪽)과 훈 마넷 캄보디아 총리(오른쪽).(사진=효성)
 
조 부회장은 훈 마넷 총리에게 "캄보디아는 우호적인 비즈니스 환경과 발전 잠재력이 있는 나라"라며 "중국, 베트남성공에 이어 아시아 지역으로 사업 확장을 모색하고 있으며 캄보디아 정부에서도 관심과 지원 확대를 요청한다"고 밝혔습니다.
 
훈 마넷 총리는 "새롭게 출발하는 HS효성에 관심을 갖고 있다"며 "캄보디아로의 진출과 투자에 대해 적극 지원하겠다"고 화답했습니다.
 
효성은 현재 타이어보강재와 폴리프로필렌, ATM 등을 수출하며 캄보디아와 비즈니스 관계를 유지하고 있습니다. 향후에도 자동차, 타이어 회사 등 외국 기업들이 캄보디아 진출을 확대함에 따라 비즈니스 규모는 지속적으로 성장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습니다.
 
HS효성은 분할 신설 지주회사입니다. 오는 7월 1일 존속회사 ㈜효성과 신설법인 HS효성 2개 지주회사 체제로 재편될 예정입니다. HS효성은 조 부회장이 이끕니다.
 
 
황준익 기자 plusik@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황준익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