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치유 음식 개발에 3자 간 손잡았다"
산림복지진흥원·한식진흥원·임업진흥원 업무협약 체결
입력 : 2024-06-12 09:18:52 수정 : 2024-06-12 09:18:52
[뉴스토마토 이규하 기자] 산림청 산하 한국산림복지진흥원은 지난 11일 한국산림복지진흥원 대회의실에서 한식진흥원·한국임업진흥원과 산림치유 음식의 개발 및 민간 보급·확산을 위한 3자 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습니다.
 
주요 협약 내용은 임가와 민간의 소득 증진을 위한 산림치유 식단 및 프로그램의 개발과 보급·확산, 한식 문화공간을 활용한 대외홍보 및 한식문화 확산, 케이-포레스트 푸드(K-FOREST FOOD) 등 청정 임산물 홍보 확대 및 소비 활성화 지원입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임산물 활용 치유 식단 관련 상품화에 어려움을 겪는 민간 산림복지시설에는 치유 식단 및 프로그램을 보급합니다. 상품화 지원도 이뤄집니다.
 
또 한식 문화공간 등을 활용한 산림치유 식문화 확산 활동을 통해 청정임산물 소비 확대에 협력을 지속하기로 했습니다.
 
남태헌 산림복지진흥원 원장은 "이번 협약은 각 기관이 보유한 역량과 네트워크를 한데 모아 산림치유 음식의 개발 및 민간 보급을 체계적으로 추진하게 되는 뜻깊은 자리"라며 "민간의 산림치유 음식 관련 사업화를 통해 민간의 시장 경쟁력을 높이고 임가 경제 활성화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남태헌(사진 좌측부터) 한국산림복지진흥원장이 11일 임경숙 한식진흥원 이사장, 최무열 한국임업진흥원장과 업무협약 이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산림복지진흥원)
 
세종=이규하 기자 judi@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규하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