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오늘 청와대 앞에서 '조국 사퇴 촉구' 삭발식 진행
입력 : 2019-09-16 11:17:21 수정 : 2019-09-16 11:17:21
[뉴스토마토 박주용 기자]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16일 조국 법무부 장관 사퇴를 촉구하며 청와대 앞에서 삭발식을 진행하기로 했다.
 
한국당은 이날 "황 대표가 오늘 오후 5시에 청와대 분수대 앞에서 문재인정권의 헌정유린 중단과 조국 파면 촉구 삭발투쟁을 한다"고 공지했다. 황 대표는 국회에서 열린 비공개 최고위원회의에서 삭발을 하겠다는 계획을 직접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한국당에선 박인숙 의원이 삭발했고, 무소속 이언주 의원도 삭발한 바 있다. 한국당 이학재 의원은 이날로 단식 2일째에 돌입했다.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16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박주용 기자 rukaoa@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박주용

꾸미지 않은 뉴스를 보여드리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