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원, 코로나19 피해 지원…대한적십자사에 1억 기부
대한적십자사 대구지사에 기부금 전달…고통 분담 차원
입력 : 2020-02-28 15:27:50 수정 : 2020-02-28 15:27:50
[뉴스토마토 김응태 기자] 신원은 대한적십자사 대구지사에 1억원의 기부금을 전달한다고 28일 전했다.
 
신원 본사 전경. 사진/뉴시스
 
신원의 이 같은 결정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에 직면한 대구광역시의 빠른 복원을 위해서다. 신원이 전달한 기부금은 방역물품 지원과 긴급 구호물품 지급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신원 관계자는 “현재 코로나19 확진자가 다수 발생함에 따라 패션업계도 침체됐지만 아픔을 나누자는 취지로 기부금을 전달하기로 했다”라며 “전 국민과 기업이 하나로 힘을 모아 코로나19의 확산을 막아내 빠른 정상화를 이루길 소망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신원은 남성복 ‘지이크(SIEG)’, ‘파렌하이트(FAHRENHEIT)’, 여성복 ‘베스띠벨리(BESTI BELLI)’, ‘비키(VIKI)’, ‘씨(SI)’ 및 스트리트 캐주얼 ‘마크엠(MARKM)’ 등을 전개 중인 패션 전문 기업이다. 대구광역시 내에서도 다수의 매장을 운영 중이다.
 
김응태 기자 eung102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응태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