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비트 "비트코인·테더 마켓도 시장가 주문·예약 주문 OK"
원화에서만 가능했던 기능 BTC·USDT로 확대…수수료 일반 주문과 동일한 0.25%
입력 : 2020-05-19 10:34:31 수정 : 2020-05-19 10:34:31
[뉴스토마토 박현준 기자] 디지털 자산 거래소 업비트를 운영하는 두나무는 19일 기존 원화(KRW) 마켓에서만 지원되던 시장가 주문 및 예약 주문 기능을 비트코인(BTC)과 테더(USDT) 마켓으로 확대한다고 밝혔다.
 
시장가 주문은 디지털 자산 매도 시 주문 금액, 매수 시 주문 수량만 설정하면 시장가격으로 즉시 매도와 매수가 되는 주문 방식이다. 빠른 매매를 원하는 투자자에게 용이하다.
 
예약 주문은 특정 디지털 자산의 가격이 사전 설정한 감시 가격에 도달하면 주문이 자동으로 실행된다. 투자자가 투자 목적과 시장 상황에 맞게 주문 조건을 사전에 설정해 놓을 수 있으며 특히 이익실현 및 손실제한 주문 설정 시 간편하게 활용할 수 있다.
 
예약 주문 거래 수수료는 업비트 BTC와 USDT 마켓 일반 주문과 동일한 0.25%이며 마켓 구분 없이 최대 20개 디지털 자산에 대해 주문 등록이 가능하다.
 
BTC와 USDT 마켓 시장가 및 예약 주문 기능은 업비트 PC웹과 모바일웹(안드로이드·iOS)에 순차적으로 적용될 예정이다. 
 
업비트가 시장가 주문 및 예약 주문 기능을 기존 원화마켓에서 비트코인과 테더 마켓으로 확대했다. 사진/두나무

 
박현준 기자 pama8@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박현준

뉴스토마토 박현준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