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G 로봇이 음식 배달"…SKT, 우아한형제들과 배달로봇 원격관제시스템 만든다
입력 : 2020-08-04 09:32:27 수정 : 2020-08-04 09:32:27
[뉴스토마토 이지은 기자] 배달의민족 애플리케이션(앱)으로 음식을 주문하면 SK텔레콤 5G 모바일에지컴퓨팅(MEC) 기반 자율주행 로봇이 배달하는 세상이 현실로 다가온다.
 
SK텔레콤은 4일 5세대(5G) 통신 기반 초연결 서비스 확대 및 에지 클라우드 분야 선도 기술력 확보를 위해 우아한형제들과 5G MEC 및 스마트 로봇 기반 사업 협력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5G 에지 클라우드는 폭증하는 모바일 데이터를 효율적으로 처리하기 위해 교환국사 및 기지국에 클라우드 데이터 센터를 설치, 데이터 처리에 소요되는 물리적 시간과 거리를 획기적으로 줄여주는 분산형 클라우드 서비스다.
 
현재 경기도 수원시 광교 지역에서 LTE 망을 기반으로 구동되는 우아한형제들의 실외 자율주행 배달로봇 딜리드라이브 활용 배달 서비스를 5G MEC 및 클라우드 기반으로 고도화해 서비스 안정성과 정밀도를 높여 나갈 계획이다. 
 
지난해 11월 건국대학교 서울캠퍼스에서 진행한 실외 자율주행 배달로봇 딜리드라이브 테스트 전경. 사진/SK텔레콤 
 
아울러 우아한형제들의 실내 자율주행 서빙로봇 딜리플레이트, 실내 자율주행 층간이동 배달로봇 딜리타워에도 접목할 경우 보다 세밀한 자율주행이 가능해질 전망이다.
 
양사는 지난 6월부터 건국대학교 서울캠퍼스에서 딜리드라이브에 5G MEC를 적용하는 테스트를 진행 중이다. 이를 통해 딜리드라이브의 자율 주행 안정성과 원격 관제 효율성이 크게 향상되는 성과를 거뒀다고 밝혔다.
 
향후 양사는 언택트 상황에서 고객이 안심하고 물품을 수령할 수 있도록 관련 서비스를 강화해 나갈 방침이다. 차량 진입이 어려운 곳에 배송로봇을 투입하거나, 배달원이 직접 방문하기 어려운 시간대에 로봇이 임무를 수행하도록 해 배송 편의 향상과 비용 절감을 함께 추진할 예정이다.
 
이지은 기자 jieune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지은

슬로우어답터의 시각에서 알기쉬운 IT통신 정보를 알려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