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호 자상한 기업에 SGI서울보증…스마트서비스·혁신형 중소기업 지원
스마트서비스 도입기업에 대출보증 100억원 공급
경영혁신 중소기업에 1.9조원 규모 보증한도 추가 확대
입력 : 2020-09-28 16:00:00 수정 : 2020-09-28 16:00:00
[뉴스토마토 정등용 기자] 국내 최대 보증 서비스 기관인 SGI서울보증이 중소벤처기업부의 18호 자상한 기업에 선정됐다.
 
중기부는 28일 서울 종로구 SGI서울보증 본사에서 서울보증, 메인비즈협회와 ‘디지털뉴딜 경제활성화 및 혁신성장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자상한 기업에 선정된 SGI서울보증은 향후 스마트서비스 도입 및 완료 중소기업을 지원한다.
 
구체적으로는 중기부의 스마트서비스 도입 기업에 대한 대출보증 신상품을 올해 100억원 한도로 공급하고 내년에 추가 선정된 기업에도 지원을 확대할 예정이다.
 
구축완료 기업에는 최대 30억원까지 보증한도를 확대하고 이행보증 보험료를 10% 인하한다. 이를 통해 디지털 뉴딜 사업에 총 650억원 규모의 보증을 제공한다.
 
디지털 뉴딜 관련 혁신형중소기업에 대한 지원도 확대한다. 메인비즈협회가 추천한 디지털 뉴딜 관련 혁신형 중소기업에 대해 기업별 보증한도를 총 1조8595억원 확대하고 인허가보증 6231억원 특별공급을 실시한다.
 
중소기업의 인재 양성을 위해 교육 인프라 지원 사업도 추진한다. 언택트 모바일 교육플랫폼인 SGI 에듀-파트너를 구축해 교육 서비스 무상 제공, 서울보증보험의 연수 시설 지원, 메인비즈협회 최고경영자 교육사업 후원, 신용관리 컨설팅 등을 제공한다.
 
김상택 SGI서울보증 대표는 “이번 협약을 통해 중소기업의 혁신성장과 디지털 뉴딜 사업에 힘을 보탤 수 있어 매우 뜻깊다”고 밝혔다.
 
박영선 중기부 장관은 “중기부의 2020년 정책목표는 ‘디지털 경제로의 대전환, 스마트 대한민국’으로 이번 협약을 통한 금융과 교육인프라 지원과 협력이 디지털 경제로의 대전환과 변화를 위한 모범적인 상생의 사례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28일 서울 SGI서울보증 본사에서 자상한기업 18호 업무 협약식이 열렸다. 김상택 SGI서울보증 대표(왼쪽부터),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석용찬 메인비즈협회회장. 사진/중소벤처기업부
 
정등용 기자 dyzpower@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등용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