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조승진

chogiza@etomato.com

안녕하세요. 뉴스토마토 조승진 기자 입니다.
"잔소리한다"…고교생 형제가 흉기로 친할머니 살해

2021-08-30 16:24

조회수 : 3,798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조승진 기자] 고교생 형제가 자신의 할머니를 흉기로 여러 차례 찔러 살해한 혐의로 체포됐다.
 
대구 서부경찰서는 30일 존속살인 혐의로 고등학교 3학년생 A(18)군과 고등학교 1학년생 B(16)군을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
 
A군은 이날 오전 0시10분쯤 대구 서구 비산동 자신의 집에서 흉기로 함께 살고 있는 할머니(77)의 온몸을 마구 찔러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범행 당시 현장에 있었던 할아버지의 신고를 받고 출동했다.
 
A군 형제의 할아버지는 “손자가 흉기로 아내를 여러 번 찔렀다”고 경찰에 밝혔다. 그러나 할아버지는 하반신을 거의 쓰지 못해 A군 형제의 범행을 지켜보기만 했을 뿐 전혀 손을 쓰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장에 도착한 119구급대가 흉기에 찔린 할머니에게 심폐소생술을 실시하며 대학병원으로 이송했으나 끝내 숨졌다.
 
집 안에 있던 A군은 현장에서 체포됐다. A군은 “할머니가 잔소리를 한다”는 이유로 부엌에서 흉기를 가져와 이 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동생 B군도 범행에 가담한 것으로 보고 긴급 체포했다. 붙잡힌 B군 역시 범행을 인정했다고 경찰은 밝혔다.
 
경찰은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며, A군 형제에 대해 구속 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다.
 
사진/뉴시스
 
조승진 기자 chogiza@etomato.com
 
  • 조승진

안녕하세요. 뉴스토마토 조승진 기자 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