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장윤서

https://www.facebook.com/jaela

열심히 취재하고 보도하겠습니다
박홍근 "'이재명 소 취하 요구'는 새빨간 거짓말…권성동 사과하라"

"국민의힘, 민주당을 정치적 뒷거래 요구하는 집단으로 매도"

2022-06-23 11:30

조회수 : 952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박홍근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지난 22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사진=뉴시시)
 
[뉴스토마토 장윤서 기자] 박홍근 민주당 원내대표는 23일 민주당이 ‘이재명 소취하 요구’를 국회 원구성 협상 조건으로 제시했다는 국민의힘 주장에 대해 '새빨간 거짓말'이라고 반박했다.
 
박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저를 비롯한 원내대표단 누구도 그렇게 제안하거나 언급한 적이 없다”며 “새빨간 거짓말”이라고 비판했다. 
 
그는 “이쯤 되면 국민의힘은 민주당을 정치적 뒷거래나 요구하는 부도덕한 집단으로 매도해 정쟁을 더 키우겠다는 것”이라며 “후반기 원구성이 미뤄지면 문제 많은 (장관 후보자)인사를 임명 강행할 수 있으니 정략적으로 불리하지 않은 이 상황을 더 끌며 즐기겠다는 것 아니냐”고 지적했다. 
 
권성동 국민의힘 원내대표를 향해서는 “자신의 발언을 오해한 거라고 어물쩍 넘어갈 것이 아니라 왜곡된 주장으로 협상의 판을 걷어찬 당사자로서 조속히 결자해지해 주길 바란다”고 촉구했다. 
 
박 원내대표는 “국민의힘은 국회 역사상 가장 높은 수위의 합의안을 한동훈 법무부 장관 전화 한 통으로 뒤집었다”며 “여야 간의 불신을 해소하려면 합의를 깬 당사자가 진정성 있게 노력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국민의힘은 잘못을 사과하고 집권여당으로서 양보안을 들고 다시 제자리로 돌아오라”며 “그것이 국민의 삶을 책임져야 할 집권여당의 도리”라고 했다.
 
장윤서 기자 lan4863@etomato.com
  • 장윤서

열심히 취재하고 보도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