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박주용

rukaoa@etomato.com

꾸미지 않은 뉴스를 보여드리겠습니다.
UAE, 한국에 300억달러 투자 결정…13건 MOU 체결 등 경제 협력

윤 대통령, 아부다비 대통령궁서 환영식·정상회담·국빈오찬

2023-01-15 19:53

조회수 : 8,066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아랍에미리트(UAE)를 국빈 방문한 윤석열 대통령이 15일(현지시간) 아부다비 대통령궁에서 열린 공식환영식에서 모하메드 빈 자이드 알 나하얀 UAE 대통령과 의장대를 사열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뉴스토마토 박주용 기자] 아랍에미리트(UAE)가 15일(현지시간) 대한민국에 300억달러(약 37조원)을 투자하기로 결정했습니다. UAE를 국빈 방문하고 있는 윤석열 대통령은 15일(현지시간) 무함마드 빈 자이드 알 나흐얀 UAE 대통령과 정상회담에서 특별전략적 동반자 관계인 양국관계를 격상하기로 하고, 13개의 양해각서(MOU)를 체결하는 등 경제 협력에 뜻을 모았습니다.
 
윤 대통령은 이날 UAE 수도인 아부다비 대통령궁에서 무함마드 대통령의 공식 환영식을 시작으로 확대회담, MOU 서명식, 단독회담을 진행한 데 이어, 국빈 오찬을 함께했습니다. 한국 정상이 의전상 최고 예우를 받는 국빈 방문 형식으로 UAE를 찾은 것은 1980년 양국 수교 후 처음입니다.
 
김은혜 대통령실 홍보수석에 따르면, 무함마드 대통령은 정상회담에서 윤 대통령에게 "어떤 상황에서도 약속을 지키는 대한민국에 대한 신뢰로 300억달러 투자를 결심했다"고 밝혔습니다. 무함마드 대통령이 언급한 40조원 규모의 투자는 아부다비투자청과 두바이투자청 등을 포함한 UAE 전체 국부펀드의 투자규모로 전해졌습니다.
 
양 정상은 특별전략적 동반자 관계를 최고 수준으로 발전시켜 나가는데도 합의했습니다. 윤 대통령은 "이번 회담을 통해 원자력 협력, 에너지, 투자, 방산 등 4대 핵심 협력 분야 뿐만 아니라 신산업, 보건·의료, 문화·인적 교류와 같은 미래 협력 분야에서도 전략적인 협력을 더욱 강화해 나감으로써 한-UAE 간 '특별 전략적 동반자 관계'를 최고 수준으로 발전시켜 나갈 중요한 출발점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에 무함마드 대통령은 "UAE가 원자력의 평화적 이용, 신재생에너지, 수소, 국방 기술, 기후변화, 우주, 디지털 전환, 첨단 인프라, 스마트농업, 식량안보, 수자원 분야 등 전 분야에 걸쳐 한국과의 협력을 획기적으로 확대해 나갈 준비가 돼있다"고 화답했습니다.
 
양국은 확대회담 직후 경제 협력을 위한 13건의 MOU를 체결했습니다. 이날 한-UAE 정상회담을 계기로 양국 정상 임석 하에 체결된 MOU는 원자력, 에너지, 투자, 방위산업, 기후변화 분야 등 입니다. 양국은 원전 제3국 공동진출, 소형모듈원전(SMR) 기술 개발 가속화 등을 골자로 한 '넷 제로 가속화 프로그램'과 석유수급 위기에 대비한 '한·UAE 국제공동비축사업'을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박주용 기자 rukaoa@etomato.com
  • 박주용

꾸미지 않은 뉴스를 보여드리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