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박기영

르노삼성차, 8월 1만5240대 판매…전년比 51.5%↑

전 모델 고르게 판매 늘어 전달 대비 내수 4.9% 증가

2016-09-01 15:49

조회수 : 3,960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르노삼성자동차는 지난 8월 한달 동안 전년 동월 대비 51.5% 증가한 1만5240대를 판매했다고 1일 밝혔다. 이중 내수판매는 7713대로 전년 동월 대비 24.4% 증가했고 수출판매는 7527대로 같은 기간 대비 95.2% 증가했다. 
QM6/르노삼성차
 
내수는 휴가철임에도 불구하고 전 모델이 고르게 판매가 늘어 전월 대비 4.9% 증가했다. 가장 많이 판매된 SM6는 4577대로 전월 대비 1.5% 판매가 늘었다. 지난달 판매가 시작된 디젤 모델 SM6 dCi는 SM6의 품격과 경차보다 높은 경제성이 시장에서 좋은 반응을 얻어 693대가 출고됐다. SM6 dCi는 SM6 판매 중 15.1%를 차지하며 동급 디젤모델 비중보다 월등히 높은 비중을 보였다.
 
SM7은 770대가 판매돼 전년 동월 대비 14.1% 가 증가해 7개월 연속 전년 동기보다 높은 판매를 유지했다. 준대형 LPG 세단의 강자로 올라선 SM7 LPe의 꾸준한 인기로 SM7는 르노삼성차 내수 판매의 기둥으로 떠올랐다.
 
소형 SUV의 스테디셀러 르노삼성 QM3 역시 전달보다 2.8% 늘어난 1096대가 판매됐다. 고급 미쉐린 타이어, 실버 스키드·사이드미러 캡, 스트라이프 데칼 등 자신만의 QM3로 꾸밀 수 있는 스페셜에디션이 소비자들에게 좋은 반응을 이끌었다.
 
수출실적은 북미 수출용 닛산 로그가 총 6700대가 선적돼 전년 동기 대비 148.2% 증가해 총수출 실적을 견인했다. 닛산 로그의 올해 누적 수출 대수는 전년 동기보다 37.3% 가 늘어난 총 9만809대로 르노삼성차의 견고한 수출 및 생산물량을 떠받치고 있다. 
 
한편 지난달 348대를 수출한 QM6(수출명 꼴레오스)는 올해 약 1만대 수출이 예고돼 닛산 로그와 함께 르노삼성차 하반기 수출 호실적을 이끌 것으로 전망된다.
 
박기영 기자 parkgiyoung6@etomato.com
  • 박기영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