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박현준

pama8@etomato.com

뉴스토마토 박현준 기자입니다.
'자극적 제목의 동영상 위장 피싱' 주의보

2019-10-11 16:42

조회수 : 435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유명 포털의 온라인 카페에서 음란 동영상을 위장한 게시물로 개인정보 탈취를 노리는 피싱 사례가 발견돼 주의가 요구됩니다.  
 
공격자는 사전에 탈취해 놓은 국내 유명포털의 계정정보를 이용해 다양한 온라인 카페에 선정적인 내용의 글을 게시합니다. 공격자는 해당 게시물에 자극적인 이미지를 포함시켜 사용자의 호기심을 자극합니다. 사용자가 이미지를 클릭하면 공격자가 미리 제작해 놓은 음란 동영상 플레이어를 가장한 피싱 사이트로 연결됩니다. 피싱 사이트에서 재생버튼을 클릭하면 실제 포털 사이트 로그인 화면과 유사한 가짜 로그인 페이지가 열려 사용자 계정입력을 유도합니다.  사용자가 자신의 포털 아이디와 비밀번호를 입력하면 이 계정정보는 공격자에게 전송되는 방식입니다.  
 
정보보호기업 안랩은 이러한 피싱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자극적인 제목 게시물 내 출처가 불분명한 URL 실행 금지 ▲의심되는 웹사이트 방문 자제 ▲사이트별 다른 ID 및 비밀번호 사용 ▲V3 등 백신 프로그램 최신버전 유지 및 피싱 사이트 차단 기능 이용 등의 보안 수칙을 지킬 것을 당부했습니다. 
 
사진/안랩
 
  • 박현준

뉴스토마토 박현준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