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신상민

blame777@nate.com@etomato.com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최종병기 앨리스’ 박세완·송건희 하드코어 액션 로맨스 “액션도 멜로처럼”(종합)

2022-06-24 12:41

조회수 : 6,652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신상민 기자] 왓챠 오리지널 드라마최종병기 앨리스제작발표회가 25일 오전 11시 열렸다.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박세완, 송건희, 김성오, 김태훈, 정승길, 서성원 감독이 참석했다. ‘최종병기 앨리스는 킬러라는 정체를 숨겨야 하는 전학생 겨울(박세완 분)과 비폭력으로 학교를 평정한 잘생긴 또라이 여름(송건희 분)이 범죄 조직에 쫓기며, 핏빛으로 물든 학교생활을 그린 하드코어 액션 로맨스다.
 
서감독은캐스팅이 완료되자 좋았다. 짧은 시간에 다들 흔쾌히 허락을 해줘서 너무 감사했다. 제가 생각한 것보다 즐겁게 촬영을 했다. 즐겁게 촬영한 게 나 혼자만은 아닌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10대 이야기를 하고 싶었다. 자연스럽게 떠오른 것이 피 흘리는 10대를 그리고 싶었다. 비유나 상징이 아닌 실제 맞고 피가 흘리는 10대를 만들고 싶었다고 기획 의도를 밝혔다.
 
특히 형사 역을 맡은 정승길에 대해전작을 너무 재미있게 봤다. 아직 공개되지 않은 영화가 있는데 편집본을 본 후 너무 매력적이어서 반했다. 이 역할을 선배님이 하셨으면 좋겠다 생각하면서 시나리오를 썼다. 선배님이 보여주지 않았던 액션, 멋있는 모습까지 약간 욕심을 냈다고 말했다.
 
액션 연기에 첫 도전을 하게 된 박세완은내가 태어나서 운동을 이렇게 많이 할 수 있구나 싶었다고 밝혔다. 또한 이전 작품과 다른 모습을 보여준 것에 대해 나에게 들어온 첫 장르물이었다. 그래서 내가 맞냐고 다시 물어봤다. 놓치면 후회할 것 같았다. 액션을 꼭 해보고 싶은 장르이기도 했다. , , 피 모두 처음 접하는 장르였다. 나의 새로운 모습을 보여줄 수 있어서 기대가 됐다고 밝혔다.
 
김태훈은 자신의 캐릭터에 대해 이 인물이 왜 이렇게 됐을지 고민을 많이 했다. 앨리스라는 제자에 대한 변질된 사랑이 있었을 것이라고 생각했다. 이 인물이 왜 이렇게 행동을 하는지 마지막까지 고민을 했던 지점이었다고 했다. 앨리스에 대한 스파이시(김태훈 분)의 감정을 묻는 질문에 스파이시라는 캐릭터의 감정은 부성애보다는 로맨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박세완은 송건희와의 호흡에 대해 이름 덕분인지 호흡이 좋았다. 대사량도 많고 하다 보니까 둘이 끊임없이 연습을 했다. 그러다 보니까 케미가 많이 올라갔다고 말했다. 송건희는둘이 액션스쿨도 함께 다니고 하다 보니까 더 우정이 쌓였던 것 같다고 밝혔다.
 
박세완은 선배님들 연기가 너무 대단해서 건희에게 우리 잘 업혀간다. 있어 보인다고 했다고 말했다. 이어 미스터반(김성오 분)과 겨울이 초반에 전화로 밖에 만나지 못했다. 선배님을 뵈면 어쩌나 했는데 선배님이 먼저 친근하게 다가와 주셨다. 내적 친밀감이 있었기에 더 쉽게 다가갈 수 있었다고 말했다.
 
김성오는 박세완이 지금 모습 그대로 현장에서 밝게 웃고 지냈다. 겨울에 촬영해서 춥고 힘든 부분이 있었는데 풋풋한 느낌으로 현장에 있어서 모든 사람이 기분이 좋았다. 에너지를 많이 받았다고 칭찬을 했다. 정승길은 여름과 하는 장면이 많았다. 준비하는 과정에서 액션 스쿨을 같이 다녔다. 촬영 때도 즐거웠지만 연습했던 시간이 많이 생각이 난다고 밝혔다.
 
서감독은최대한 재미있게 하려고 했다. 일반적으로 감정을 쌓는 방식을 비틀었다. 뭔가 싸우면서 정드는 느낌으로, B급도 있고 현실에서 상상할 수 없는 판타지적인 코미디를 많이 넣었다. 이런 모습들이 재미있었으면 좋겠다최종병기 앨리스만의 로맨스 특징을 설명했다.
 
김성오는 겨울과 여름의 로맨스에 대해대본을 봤을 때부터 그 부분이 되게 매력적으로 다가왔다. "풋풋하고 참신하고 아름답다는 느낌을 대본 읽었을 때부터 받았다. 결과물에도 그것 이상으로 녹아 들어 있다. 실제로도 친하고. 그래서 의심 가는 부분도 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정승길 역시여름의 조력자로서 사랑을 굉장히 권했고 여름에게 이런 친구가 생긴 것을 적극적으로 지지하는 입장이다. 그리고 성오 말처럼 의심 가는 부분이 있다면 그 부분도 지지한다고 했다.
 
‘최종병기 앨리스 24 1~3화 공개 후 매주 금요일 순차 공개될 예정이다.
 
'최종병기 앨리스' 박세완, 송건희, 김성오, 김태훈, 정승길. (사진=왓챠)
 
신상민 기자 lmez0810@etomato.com
 
  • 신상민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