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권익도

마르신 딜라·박규희…세계 클래식 별들 한 자리에

2023-06-27 12:36

조회수 : 7,140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권익도 기자] 전 세계 클래식 기타계의 별들이 한국에서 공연을 엽니다.
 
8월 18일과 20일, 총 3차례에 걸쳐 서울 금호아트홀 연세에서 개최되는 '인터내셔널 기타 마스터즈'입니다.
 
국제 기타 콩쿠르에서 총 19회라는 우승 횟수를 기록하며 “지구상 가장 뛰어난 재능을 가진 기타리스트 중 한 명”이라는 극찬을 받기도 한 마르신 딜라와 9차례의 국제 콩쿠르 우승 경력의 국내 연주자 박규희를 주축가 무대에 섭니다.
 
세계적으로 가장 유명한 기타 듀오 중 하나로 활약하고 있는 쿠핀스키 기타 듀오, 깊은 음악적 영감과 폭넓은 레퍼토리를 바탕으로 한국을 대표하는 차세대 기타리스트로 손꼽히는 박지형까지 출연합니다.
 
호아킨 로드리고의 ‘아랑훼즈 기타 협주곡’을 박규희와 쿠핀스키 기타듀오가, 빌라-로보스의 기타 협주곡을 마르신 딜라와 쿠핀스키 기타듀오가 들려줍니다. 거대한 오케스트라의 반주가 어떻게 두 대의 기타로 옮겨져, 하나의 기타 협주곡이 오직 세 대의 기타를 위한 실내악으로 탈바꿈되는지가 주요한 관전 포인트입니다.
 
기타리스트 마르신 딜라는 “한국 무대를 경험했던 지난 몇 번의 공연을 통해 훌륭한 공연장, 뛰어나 동료 연주자 등 좋은 기억을 많이 갖게 됐다. 하지만 가장 감명 깊었던 부분은 바로 한국 관객이었다"고 했습니다.
 
기타리스트 박규희는 “오래 전부터 꿈꿔오던 무대를 만들게 되어 매우 기쁘다. 한국의 클래식 애호가분들과 기타 애호가분들께 꼭 소개해드리고 싶었던 국내외 기타리스트분들을 한자리에 모실 수 있어 대단히 영광이고, 이를 계기로 더욱 많은 분들의 일상에 클래식 기타가 스며들었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소감을 밝혔습니다.
 
첫 번째 내한을 앞두고 있는 쿠핀스키 기타 듀오 역시 "실내악을 통해 호흡을 맞추는 것은 솔로 연주 또는 앙상블, 오케스트라보다 훨씬 고도의 집중력과 예민한 호흡을 필요로 하는 일"이라며 "오랜 친구이자 동료인 기타리스트 박규희, 마르신 딜라, 그리고 한국의 박지형, 박종호, 곽진규 기타리스트와 함께 실내악 공연을 하게 되어 매우 기쁘고 영광이다. 새로운 에너지와 신선한 아이디어가 가득한 무대가 될 것 같다”고 밝혔습니다.
 
솔리스트로 활약하는 이들이 듀오, 트리오, 콰르텟 등 다채로운 구성으로 무대를 선보입니다. 공기를 타고 흐르는 프레이즈, 섬세한 울림의 레가토, 생동감 넘치는 리듬, 그리고 다양한 색채와 캐릭터까지. 기타 예술의 극치를 생생하게 느껴볼 수 있습니다.
 
이번 공연은 인터파크 티켓에서 8월 28일 오후 2시부터 예매 가능합니다.
 
8월 18일과 20일, 총 3차례에 걸쳐 서울 금호아트홀 연세에서 개최되는 '인터내셔널 기타 마스터즈'. 사진=뮤직앤아트컴퍼니
 
권익도 기자 ikdokwon@etomato.com
 
  • 권익도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