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정해훈

검찰, '대장동 의혹' 김만배 구속영장 재청구(1보)

2021-11-01 13:28

조회수 : 2,206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정해훈 기자] 경기 성남시 대장동 개발 사업에 제기된 특혜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화천대유자산관리 대주주 김만배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다시 청구했다. 
 
서울중앙지검 대장동 개발 의혹 사건 전담수사팀(팀장 김태훈 4차장검사)은 특정경제범죄법 위반(배임) 등 혐의로 김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재청구했다고 1일 밝혔다.
 
 
정해훈 기자 ewigjung@etomato.com
 
  • 정해훈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