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정해훈

검찰, '대장동 의혹' 유동규 응급실서 체포(1보)

2021-10-01 10:14

조회수 : 13,792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정해훈 기자] 경기 성남시 대장동 개발 사업에 제기된 특혜 의혹을 수사하는 검찰이 1일 이번 사건의 핵심 인물 중 하나인 유동규 전 성남도시개발공사 기획본부장을 체포했다.
 
검찰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대장동 개발 의혹 사건 전담수사팀(팀장 김태훈 4차장검사)은 이날 유동규 전 본부장을 응급실에서 체포한 후 이송해 조사하고 있다.
 
 
정해훈 기자 ewigjung@etomato.com
 
  • 정해훈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