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동지훈

유바이오로직스, 코로나 백신 부스터샷 임상 승인 획득

건강한 성인 200명 대상…내년 기본접종 임상 결과 공개

2022-12-08 08:41

조회수 : 2,120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유바이오로직스 코로나19 백신 '유코백-19'. (사진=유바이오로직스)
[뉴스토마토 동지훈 기자] 유바이오로직스(206650)는 식품의약품안전처에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유코백-19'의 부스터샷 임상시험 1/2상 계획(IND)을 승인받았다고 8일 밝혔다.
 
유코백-19의 부스터샷 임상 1/2상은 국내 서울 은평성모병원 등에서 만 19세 이상의 건강한 성인 200명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임상에는 다양한 백신으로 기본접종을 받은 ㅅ람이 참여해 유코백-19를 추가접종한다.
 
유바이오로직스는 콩고와 필리핀에서 유코백-19 임상 3상을 진행 중이다. 회사 측은 내년 1월 초까지 투여를 완료하고 상반기 중 주연구 기간의 면역원성과 안전성에 대한 중간 결과를 보고할 예정이다. 이후 이를 바탕으로 해당국가 허가 및 수출용 품목허가를 통한 자체 백신 상품화, 세계보건기구(WHO) 긴급사용목록(EUL) 등재를 추진한다.
 
회사 관계자는 "모체백신인 유코백-19에 대한 면역원성 및 안전성 결과가 있어야 수출용 및 국내허가를 득할 수 있으며, 기존 백신 부스터 접종 백신 허가 및 동일 플랫폼 기술의 변이주 대응 백신 허가도 가능해진다"며 "유바이오로직스는 진행 중인 임상 3상을 바탕으로 개발하고 있는 변이주 백신 및 엔데믹에 대비한 혼합 백신 등의 조기 상품화를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동지훈 기자 jeehoon@etomato.com
  • 동지훈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