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김영택

포스코, 태국 CGL공장 준공…동남아 자동차시장 공략 '본격화'

연산 45만톤 규모 CGL 공장 준공…”맞춤형 솔루션 제공 차별화 이뤄”

2016-08-31 14:13

조회수 : 4,286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포스코(005490)가 동남아 자동차시장 공략을 위해 태국에 첫 자동차강판 공장을 준공하고, 맞춤형 솔루션 제공을 통해 글로벌 철강사와의 경쟁에서 우위를 선점한다는 전략이다.
 
포스코는 31일 태국 라용주 아마타시티 산업단지에서 권오준 포스코 회장을 비롯, 타나삭 파티마프라곤 태국 부총리, 솜삭 수완수자릿 라용 주지사, 노광일 주태국대사와 현지 고객사 임직원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연산 45만톤 규모의 용융아연도금강판공장(CGL·Continuous Galvanizing Line) 준공식을 개최했다.
 
포스코는 31일 태국 라용주 아마타시티 산업단지에서 연산 45만톤 규모의 용융아연도금강판공장(CGL·Continuous Galvanizing Line) 준공식을 개최했다. 사진/포스코
 
권오준 포스코 회장은 준공식전 방콕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태국은 지난해 출범한 AEC(ASEAN Economic Community·아세안경제공동체)의 허브국가로 명실상부한 동남아 자동차 생산기지이자 가전 산업의 중심지로 자리매김하고 있다”며 “포스코는 오늘 준공을 계기로 태국에서 차별화된 제품과 고객 맞춤형 솔루션 제공을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자동차 강판은 수익성이 높은 부가가치 품목으로 포스코는 최첨단 리드제품 10여개 이상을 보유하면서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며 "좋은 제품을 싸게 만들어 공급하는 능력이 중요한데 글로벌 자동차 회사들의 요구에 맞춰 세계 최고의 제품을 제공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번에 준공한 태국 CGL공장은 지난 2014년 9월 첫 삽을 떠 총 3억 달러가 투입됐다. 이곳에서 생산되는 고급 자동차강판은 태국에 진출해 있는 글로벌 자동차 기업인 토요타, 닛산, 포드 등에 공급된다. 태국은 연간 200만대 규모의 자동차 생산국으로 동남아 자동차 생산능력의 약 50% 이상을 차지하고 있다. 여기에 중국 상해기차가 내년 20만대 규모의 설비를 신설할 예정이다. 
 
태국은 포스코가 동남아 자동차 강판시장을 공략하기에 최적의 지리를 갖췄다. 특히 태국은 최근 AEC회원국간 무관세화, 태국 정부의 친환경 자동차산업 육성정책 등에 힘입어 오는 2020년까지 연산 280만대 규모로 성장할 전망이다. 
 
앞서 일본계 철강사인 JFE와 신일철주금이 지난 2013년 각각 40만톤, 36만톤 규모의 자동차강판 공장을 준공했다. 포스코는 지난 2011년 태국에 진출한 글로벌 자동차 기업의 원활한 소재공급 요청에 따라 4년간 현지 사업을 검토한 뒤 2014년 착공을 하게 됐다.
 
포스코는 이번 CGL준공을 통해 태국뿐 아니라 베트남 생산법인 등 인근 지역까지 가공, 판매, 기술 지원을 원활히 할 수 있게 됐다. 최적화된 솔루션마케팅 체제를 동남아 지역에 구축하게 된 셈이다. 인도, 중국에 이어 태국까지 자동차강판 생산능력을 확장해 글로벌 철강사들과의 경쟁에서 입지를 더욱 강화할 수 있게 됐다. 
 
포스코의 자동차강판 판매량은 전세계 판매량의 약 25%를 차지하고 있어 글로벌 철강사 중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포스코는 현대차(005380)기아차(000270), 토요타, 닛산, 혼다 등 글로벌 상위 15개 자동차 회사들 모두에 자동차 강판을 공급하고 있다. 
 
한편, 태국 CGL 준공으로 포스코의 해외 자동차용 강판 생산능력은 연 225만톤 수준으로 늘었다. 포스코는 광양, 중국 등 CGL공장 신설을 통해 국내 7곳, 해외 6곳 등으로 CGL을 확대 운영함으로써 올해 900만톤 이상, 오는 2018년 이후에는 1000만톤 판매 체제를 완성한다는 계획이다.
 
포스코는 향후 전세계 27개 TSC(Technical Service Center·기술서비스센터)를 활용해 글로벌 자동차 회사와의 파트너십을 공고히 하고, 월드 프리미엄 제품 판매를 확대해 세계 최고 자동차강판 공급사로서의 입지를 굳힌다는 전략이다. 
 
태국 라용=김영택 기자 ykim98@etomato.com
  • 김영택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