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박기영

기아차, 8월 21만9925대 판매…전년比 12.2%↑

수출, 파업·경기악화에도 불구 18.3% 증가

2016-09-01 16:26

조회수 : 3,385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기아자동차는 지난 8월 한달 동안 전년 동월 대비 12.2% 증가한 21만9925대를 판매했다고 1일 밝혔다. 이중 내수는 3만7403대로 전년 동월 대비 10.4% 감소했고 수출는 18만2522대로 같은 기간 대비 18.3% 증가했다. 
 
기아차(000270)의 지난달 국내 판매는 파업으로 인한 생산차질과 개별소비세 인하 조치 종료에 따른 수요 감소, 휴가철 비수기 영향 등이 겹치며 전년 대비 10.4% 하락했다.
 
차종별로는 K7이 올해 1월 출시된 신형 모델의 인기를 바탕으로 꾸준히 전년 대비 증가세를 이어갔지만 그 외 대부분의 차종은 판매가 감소했다.
 
K7이 3585대로 전년 대비 117.1% 의 높은 성장률을 기록했지만 K3와 K5 등 주력 모델의 판매가 각각 26.3% , 41.6% 감소하는 등 승용 차종 전체 판매는 전년 대비 16.3% 감소했다.
 
올해 상반기 기아차 국내 판매를 견인해온 RV차종도 전년 대비 18.2% 증가한 4886대가 판매된 카니발을 제외하고는 스포티지와 쏘렌토 등 주력 모델과 니로, 모하비 등 신차들의 판매가 모두 감소하는 등 RV 차종의 전체 판매도 4.4% 감소했다.
 
지난달 기아차 중 가장 많이 판매된 모델은 5506대가 팔린 모닝이며 카니발이 4886대, 쏘렌토가 4704대로 뒤를 이었다.
 
해외판매는 파업으로 인한 생산차질과 글로벌 경기 악화가 지속돼 국내공장 생산 분이 23.4% 감소했으나 해외공장 생산 분이 56.7%나 증가해 전년 대비 18.3% 증가했다.
 
특히 해외공장 생산 분 판매는 신형 스포티지, 쏘렌토 등 SUV 차종을 중심으로 판매가 크게 증가했으며 멕시코공장과 중국공장에서 생산되는 K3의 판매가 크게 확대됐다.
 
기아차의 1월부터 8월까지 누적 판매는 국내 35만8160대, 해외 154만8407대 등 총 190만6567대로 전년 동기 대비 2.7% 감소했다.
 
K7/기아차
박기영 기자 parkgiyoung6@etomato.com
  • 박기영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