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윤혜원

민주당, 이재명 기소 '정치탄압' 결론…당대표직 유지

검찰 이재명 기소 당일 당무위 열고 최고위 유권해석 인정

2023-03-22 18:46

조회수 : 4,190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이재명 민주당 대표가 22일 국회에서 열린 민생 4대 폭탄 대응단 출범회의에서 회의를 마친 뒤 밖으로 나가고 있다.(사진=연합뉴스)
 
[뉴스토마토 윤혜원 기자] 민주당은 22일 위례·대장동 개발과 성남FC 후원금 의혹 등으로 재판에 넘겨진 이재명 대표의 당대표직 유지에 문제가 없다고 결론 내렸습니다.
 
민주당은 이날 오후 당무위원회를 열어 이 대표 기소를 부당한 정치 탄압이라고 판단한 최고위원회의 유권해석을 인정했습니다.
 
김의겸 대변인은 이날 당무위원회가 끝난 뒤 브리핑을 열고 “검찰의 정치적 탄압임이 너무나 명백하고, 탄압 의도에 대해 당이 단결·단합하는 모습을 신속히 보여주는 것이 필요하다는 데 의견을 모았다”고 말했습니다.
 
불법 정치자금 혐의로 지난달 23일 기소된 기동민·이수진 의원에 대해서도 민주당 당무위는 같은 판단을 했습니다.
 
민주당의 당헌 80조는 당직자가 뇌물이나 불법 정치자금 등 부정부패 관련 혐의로 기소되면 사무총장이 그 직무를 정지시킬 수 있다고 규정하고 있습니다.
 
다만 정치 탄압 등 부당한 이유가 있다고 인정되는 경우에는 당무위 의결을 거쳐 달리 정할 수 있다고 예외를 뒀습니다.
 
검찰은 이날 오전 이 대표를 배임과 뇌물 등 혐의로 기소했습니다. 
 
이에 민주당은 최고위원회를 개최해 검찰의 이 대표 기소에 정치 탄압 등 부당한 이유가 있다고 인정했고, 이를 당무위에 안건으로 부의했습니다.
 
이로써 당무위의 결정은 검찰이 오전 11시경 이 대표 기소 사실을 밝힌 이후 7시간여 만에 이뤄지게 됐습니다.
 
윤혜원 기자 hwyoon@etomato.com
  • 윤혜원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