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박진아

toyouja@etomato.com

지금 이 순간, 정확하고 깊이있는 뉴스를 전달하겠습니다.
김기현, 전주서 첫 현장 최고위…"호남에 대한 진심 변함없다"

김기현호, 호남 민심 공략 가시화

2023-03-23 11:16

조회수 : 2,168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김기현 국민의힘 대표(가운데)가 23일 전북 전주시 완산구 김경민 전주을 국회의원 재선거 후보 선거사무소에서 열린 현장 최고위원회의에서 김 후보에 대해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뉴스토마토 박진아 기자] 국민의힘 신임 지도부가 출범 후 전북 전주에서 첫 현장 최고위원회의를 진행하며 호남 민심 공략을 가시화했습니다. 김기현 국민의힘 대표는 "국민의힘이 그간 보여온 호남에 대한 마음과 애정, 진심은 변함없다"며 오는 4·5 재보궐 선거에 출마하는 김경민 후보를 지원 사격했습니다.
 
김 대표는 23일 전북 전주시 김경민 전주을 국민의힘 국회의원 후보 사무실에서 첫 현장 최고위를 열고 "오늘 자리는 우리 당의 호남에 대한 진정성을 다시 한번 더 확인하는 자리"라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날은 4월5일 재보궐 선거 공식 선거운동 개시일이기도 합니다. 
 
김 대표는 "국민의힘이 그간 보여온 호남에 대한 우리의 마음과 애정, 진심은 변함없다"며 "당대표 당선 후 첫 지역 행보가 호남 중에서도 전주인데, 단순히 방문에 그치는 것이 아니라 전주와 전북의 발전을 위한 마음도 함께 담아 적극적으로 추진해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일회성 이벤트가 아닌 그간 소외된 전북과 전주에 애정을 확실히 키워나가겠다는 의지도 담겼다"고 덧붙였습니다.
 
김 대표는 또 4·5 재보궐 선거에 국민의힘 전주을 의원 후보로 출마하는 김경민 후보를 직접 소개하며 지지를 호소했습니다. 그는 "재보선 공식 운동 첫날인데, 최고위를 여기에서 개최하면서 김경민 후보에 대한 지원을 부탁드린다"며 "김 후보는 우리 전북도당의 고문이기도 하고 이미 지역에서 중진급 정치인으로 평가받을 정도로 높은 경륜과 정치적 경험을 쌓아오신 분"이라고 소개했습니다.
 
그러면서 "이번 전주을 재선거는 민주당 소속의 이상직 전 의원이 선거법 위반과 부정부패 혐의로 의원직을 상실하면서 치러지는 선거"라며 "범죄경력 없는 깨끗한 후보인 김 후보가 반드시 당선돼야 할 이유"라고 설명했습니다.
 
또 "지금 전주에 필요한 일꾼은 낡은 지역주의와 진영구도에 갇힌 기득권 세력이 아니다. 지역경제를 살려낼 일꾼이 필요하다"며 "전주는 오랜 침체를 벗어나 새로운 도약을 위한 준비를 하고 있다. 김 후보가 우리 시민들께 제시하고 있는 각종 공약은 전주시를 획기적으로 바꿀 수 있는 프로젝트"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우리 당 정운천 의원이 대표발의한 전북특별자치법이 작년 말 국회를 통과해, 내년 1월부터 전북특별자치도로 새출발 한다"며 "겉모습만 바뀌는 것이 아닌 내용을 속속 가득 채워야 한다. 그렇기 위해선 국회서 전주시민의 이익을 대변하는 집권여당 후보를 꼭 선택해달라"고 호소했습니다.
 
김 대표는 회의 후 기자들과 만나 박대출 의원을 정책위의장으로 내정한 것에 대해 "지금 해야될 일이 산적해 있어 하루도 늦출 수 없다"며 "새로운 지도부와 함께 새로운 정책을 펼칠 수 있는 인적 네트워크가 완성돼야 할 절실한 필요성이 있었다. 성일종 정책위의장도 흔쾌히 동의했기 때문에 빠른 속도로 정책 현안들을 해결하기 위한 네트워크 구성 과정이라 이해해달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이날 최고위에는 최근 5·18 발언 논란으로 물의를 일으킨 김재원 최고위원은 불참했습니다. 김 대표는 "김 최고위원이 사과 뜻을 표명한 것에 대해 이해해주셨으면 좋겠다"며 "김 최고위원 나름대로 성의있는 모습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박진아 기자 toyouja@etomato.com
  • 박진아

지금 이 순간, 정확하고 깊이있는 뉴스를 전달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