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윤혜원

박광온 "역대급 폭염 예고…에너지 추경 편성 논의하자"

"경제침체 상황…'구두쇠 재정' 고집 안돼"

2023-05-30 14:20

조회수 : 2,531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박광온 민주당 원내대표가 30일 국회 당 사무실에서 원내대책회의를 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뉴스토마토 윤혜원 기자] 박광온 민주당 원내대표는 정부를 향해 “취약계층 에너지 추가경정예산(추경) 편성을 비롯해 할 수 있는 정책 수단을 당장 동원하자”고 제안했습니다.
 
박 원내대표는 30일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전기 요금이 1년간 40% 가까이 오른 가운데 올해 역대급 폭염이 예고되고 있어 냉방비 걱정이 벌써 커지고 있다”며 이렇게 밝혔습니다.
 
그는 “경제 정책은 실질적 효과를 얻을 때까지 시차가 있으므로 지금 시작해야 한다”며 “당장 추경을 논의하자”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재정지출 늘리는 것이 초부자 감세보다 국내총샌산(GDP) 증가 효과가 뚜렷하다는 것이 경제선진국 교훈”이라며 “경기침체 상황에서 구두쇠 재정을 고집한다면 어려운 사람은 더욱 어려워지고, 우리 경제를 더욱 주름지게 만들 것”이라고 봤습니다.
 
그러면서 “지출을 늘려 경제의 마중물 역할을 하는 것이 정부가 지금 해야 할 역할”이라며 “동시에 초부자 감세와 긴축 기조를 폐기해 분배 흐름의 개선에 나서야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윤혜원 기자 hwyoon@etomato.com
  • 윤혜원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