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박주용

rukaoa@etomato.com

꾸미지 않은 뉴스를 보여드리겠습니다.
체포안 앞둔 이재명 또 '부결' 읍소…"통합 운영 기구" 약속

박광온 원내대표 면담서 밝혀…민주당 "비대위와 관련 없는 이야기"

2023-09-21 15:31

조회수 : 3,031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박광온 민주당 원내대표가 21일 서울 중랑구 녹색병원에서 단식 중인 이재명 민주당 대표를 찾아 대화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뉴스토마토 박주용 기자] 이재명 민주당 대표는 21일 국회 체포동의안 표결을 앞두고 박광온 원내대표와의 면담에서 "통합적 당 운영과 관련 도움이 되는 기구를 만드는 것도 충분히 고려할 수 있겠다"고 밝힌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소영 민주당 원내대변인은 이날 오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를 마친 뒤 기자들과 만나 이 대표와 박 원내대표의 이와 같은 면담 내용을 전했습니다.
 
이 원내대변인은 통합적 당 운영 관련 기구에 대해 "현재 당직을 맡고 있지 않은 분들의 의견과 고언이 더 원활하게 반영될 수 있도록 이 대표가 더 많은 분의 말을 자주 들을 수 있도록 하는 의사소통 의견수렴 기구"라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이 대표는 이 자리에서 통합적 당 운영에 대한 의지를 명확히 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다만 이 원내대변인은 향후 비상대책위원회 체제 전환 가능성에 대해선 "그런 얘긴 전혀 나오지 않았다"며 "당내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는 방안을 마련하고 그에 대한 기구를 검토한다는 것이지, 비대위와는 전혀 관련 없는 얘기"라고 선을 그었습니다.
 
이 원내대변인에 따르면 박 원내대표는 이날 비공개 의총에서 이 대표에 대한 체포동의안 표결과 관련해 "일부 의원들이 가지고 있는 당 운영에 대한 우려, 당 혁신에 대한 필요성 이런 것들을 적극 고려해서 원내대표와 당대표가 함께 노력해 나갈 것이기 때문에 오늘 이 대표 체포동의안은 부결에 투표해달라"고 요청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박주용 기자 rukaoa@etomato.com
  • 박주용

꾸미지 않은 뉴스를 보여드리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