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장윤서

태영호, 한동훈에 "이재명, 당대표 예우 말고 체포동의안 발부해 강제수사"

민주당 주말 장외집회에 "내로남불…이재명, 혐의 사실이면 민주당도 공범"

2023-02-06 15:48

조회수 : 2,515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태영호 국민의힘 의원이 6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제403회국회(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뉴스토마토 장윤서 기자·이강원 수습기자] 국민의힘이 한동훈 법무부 장관에게 이재명 민주당 대표를 당대표로 예우하지 말고 체포동의안을 발부해 강제수사하라고 촉구했습니다. 
 
태영호 국민의힘 의원은 6일 오후 국회에서 열린 정치·외교·통일·안보 분야 대정부질문에서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 당시 이 대표가 ‘체포영장을 발부해 강제수사하라’고 촉구한 발언을 했다며 “이 대표가 한 발언대로 이 대표를 당대표로 예우하지 말고, 체포영장을 발부해 강제수사를 해야 한다”라고 주장했습니다. 
 
이에 대해 한 장관은 “대한민국은 법치주의 국가이고, 법에 따라 검찰이 공정히 수사하겠다”는 원론적인 입장을 밝혔습니다. 
 
그러자 태 의원은 재차 “민주당은 이 대표 방탄을 위해 서울 도심에서 국회의원 100여 명과 당원, 지지자 등을 동원해서 대규모 장외집회를 열었다”며 “내로남불도 이런 내로남불이 없다. 이것이야말로 검찰에 대한 정치적 압력·협박”이라고 지적했습니다. 이어 태 의원은 한 장관을 향해 “이 대표의 혐의가 사실로 드러나면 이 혐의를 덮으려 했던 민주당과 공범이 아닌가”라고 따져 물었습니다. 
 
한 장관은 “법에 따라 수사가 진행되고 있고 그것을 지켜봐 주시면 될 것 같다”고 재차 구체적인 발언을 피했습니다. 
 
장윤서 기자·이강원 수습기자 lan4863@etomato.com
  • 장윤서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