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최수빈

choi32015@etomato.com@etomato.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김기현 "싱하이밍에 강력한 유감…외교적으로 심각한 결례"

김기현, 이재명 향해 "싱 대사의 무례한 발언, 교주 떠받들듯이 듣고 있어"

2023-06-09 14:01

조회수 : 3,451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국민의힘 김기현 대표가 9일 국회에서 열린 제7차 전국위원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뉴스토마토 최수빈 기자] 김기현 국민의힘 대표가 9일 싱하이밍 주한중국대사가 전날 이재명 민주당 대표와의 만찬 회동 자리에서 윤석열정부를 비난한 데 대해 “명백한 내정간섭일뿐더러 외교적으로도 심각한 결례”라고 비판했습니다. 
 
김 의원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제7차 전국위원회에서 “싱 대사는 한중 간의 관계 악화 책임을 대한민국에 떠넘기는 듯한 발언을 했고, 대한민국을 향해 후회할 것이라고 하는 등 노골적 비판도 서슴지 않았다”라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이어 김 의원은 “싱 대사에 강력한 유감을 표한다”라며 “싱 대사가 준비한 원고를 꺼내 들고 작심한 듯 대한민국 정부를 비판하는데 이 대표는 짝짜꿍하고 백댄서를 자처했다”고 꼬집었습니다. 
 
이 대표를 향해서는 “싱 대사의 무례한 발언을 제지하고 항의하기는커녕 도리어 교주를 떠받들듯이 15분 동안 고분고분 듣고 있었다”라며 “통상 대사관 관저 초대는 비공개가 보통인데도 민주당은 공개는 말할 것도 없고 자신의 당 공식 유튜브로 생중계까지 했다”라고 직격했습니다. 
 
또 “민주당이 대한민국의 국익을 지키는 정당인지 꼭두각시인지 의심케 하는 장면이 아닐 수가 없었다”라며 “송두리째 흔들리는 민주당이 자신의 위기를 극복하고 좁아지는 이재명 당내입지 강화 의도로 보이지만, 아무리 그렇다 하더라도 대한민국 국격을 훼손시키고 5000만 국민 자존심에 상처를 낼 권리는 이 대표에게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그러면서 “문재인정권 당시 대중국 굴종 외교로 일관했던 모습을 재방송하는 것 같아 참으로 무겁고 안타까운 마음”이라며 “민주당과 이 대표가 정중히 사과해야 할 것”이라고 촉구했습니다. 
 
앞서 이 대표는 전날 싱 대사와 서울 성북구 중국 대사관저에서 만찬 회동을 갖고 일본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 시도에 대한 공동 대응을 논의했습니다.   
 
최수빈 기자 choi32015@etomato.com
  • 최수빈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