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윤혜원

김정은, 극초음속 미사일 시찰...러 국방장관 동행

군 비행장서 전략폭격기 등 대표적 공군 장비 둘러봐

2023-09-16 15:47

조회수 : 2,371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지난 15일 러시아 하바롭스크주 콤소몰스크나아무레시의 유리 가가린 전투기 공장을 방문했다고 조선중앙TV가 16일 보도했다.(사진=연합뉴스)
 
[뉴스토마토 윤혜원 기자]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16일(현지시간) 세르게이 쇼이구 러시아 국방부 장관과 함께 극초음속 미사일 ‘킨잘’을 비롯한 러시아 전략 무기들을 시찰했습니다.
 
러시아 인테르팍스 통신은 쇼이구 장관이 김 위원장에 미그(Mig)-31I 전투기에 장착된 극초음속 미사일 킨잘 미사일 시스템을 선보였다고 전했습니다.
 
김 위원장은 이날 차량에 탑승해 러시아 연해주 블라디보스토크 국제공항 인근에 있는 크네비치 군 비행장에 도착, 의장대 환영을 받은 뒤 쇼이구 장관과 러시아 항공우주군 주요 장비를 둘러봤습니다.
 
‘Kh-47’로도 알려진 킨잘은 음속의 5배 이상으로 비행하는 것으로 알려진 최첨단 무기입니다. 세르게이 코빌라시 러시아 항공우주군 장거리 항공사령관은 김 위원장과 쇼이구 장관에게 킨잘의 전투 능력과 기술적 특성 등을 보고했습니다.
 
김 위원장은 핵무기를 탑재할 수 있는 장거리 전략 폭격기 3대도 시찰했습니다. 이들 폭격기는 러시아 핵전력의 공중 요소를 구성하는 투폴레프(Tu)-160(나토명 블랙잭), Tu-95MS(나토명 베어), Tu-22M3(나토명 백파이어)입니다.
 
코빌라시 사령관은 이들 폭격기의 특성과 전투 능력에 대해 설명했습니다. 김 위원장은 폭격기에서 미사일이 어떻게 발사되는지 묻기도 했습니다. 쇼이구 장관은 김 위원장에게 이들 전략 폭격기 중 하나는 “모스크바에서 일본으로 날아갔다가 다시 돌아올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쇼이구 장관은 러시아 공군 최신 전투기 모델인 수호이(Su)-34, Su-30SM, Su-35S, Su-25SM3 등도 소개했습니다. 김 위원장은 지난 7월 ‘전승절’ 70주년 행사 참석을 위해 북한을 방문한 쇼이구 장관에게 북한제 무기를 직접 소개한 바 있는데요. 이날은 쇼이구 장관이 김 위원장에게 러시아 첨단 무기를 보여준 겁니다.
 
김 위원장은 전날 하바롭스크주 콤소몰스크나아무레에 있는 유리 가가린 항공기 공장을 방문해 수호이(Su)-35 등 러시아 주력 전투기와 민간 항공기 생산 공정을 시찰한 데 이어 이틀 연속 공군력 관련 시설을 찾았습니다.
 
크네비치 비행장을 시찰한 후 김 위원장과 쇼이구 장관은 블라디보스토크 태평양함대의 마셜 샤포시니코프 대잠호위함으로 이동했습니다.
 
윤혜원 기자 hwyoon@etomato.com
  • 윤혜원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