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김충범

acechung@etomato.com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남양주 왕숙·고양 창릉 등 4800가구 사전청약 시작

5개 지구서 4763가구 공공 사전청약 접수

2022-07-13 16:42

조회수 : 3,300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김충범 기자] 남양주 왕숙, 고양 창릉 등 3기 신도시를 중심으로 총 4800가구 규모의 공공 분양주택 사전청약이 시행된다.
 
모든 지구에 실수요층의 선호도가 높은 전용면적 84㎡ 유형이 포함되며 주변 시세의 60~80% 수준에 시세가 책정될 전망이다.
 
국토교통부는 오는 25일부터 남양주 왕숙, 남양주 왕숙2, 고양 창릉 등 5개 지구 4763가구에 대한 공공 사전청약 접수를 실시한다고 13일 밝혔다.
 
사전청약은 공공택지에서 공급되는 분양주택의 공급 시기를 조기화하는 제도다. 지구지정, 지구계획 승인, 사전청약, 사업승인, 주택착공, 본청약 순서로 진행된다.
 
이번에 공급되는 지구는 △남양주 왕숙 1398가구 △남양주 왕숙2 429가구 △고양 창릉 1394가구 △화성 태안3 632가구 △평택고덕 910가구 등 5개 지구다.
 
정부는 이번 공급분 이후 공공 사전청약 계획은 새 정부 주택공급 로드맵 등과 연계해 새롭게 마련할 계획이다.
 
이에 올해 말에는 목돈이 부족한 청년 실수요자를 위한 청년 원가주택 등 새로운 유형의 공공 분양주택이 최초로 공급될 전망이다.
 
이번 모든 지구에는 수요가 높은 전용면적 84㎡ 유형이 포함되며, 추정 분양가는 3.3㎡당 1100만~1900만원 대로 주변 시세의 60~80% 수준이다.
 
남양주 왕숙의 추정 분양가는 최고가 기준으로 전용 84㎡가 5억2292만원이다. 남양주 왕숙2는 5억6896만원, 고양 창릉이 6억6761만원이다. 화성 태안3은 3억7554만원, 평택 고덕은 4억9158만원이다.
 
남양주 왕숙지구의 경우 B2(539가구), S11(501가구), S12(358가구)블록에서 다양한 타입이 공급된다. 공공문화시설(공연장)과 도시철도(강동~하남~남양주) 등이 건설되는 남양주 왕숙2지구에서는 A6블록에 총 429가구가 공급될 예정이다.
 
고양 창릉 지구에서는 일산 대형 상권 인근인 S1블록(453가구), S4블록(941가구)에서 공급된다.
 
수원, 동탄 신도시 인근에 조성되는 화성 태안3 지구에서는 B3블록에서 총 632가구가 공급된다. 해당 블록은 2025년 상반기 입주를 앞두고 있다. 또 평택 고덕 지구는 이번 공급분 중 유일한 전국구 청약 지구다.
 
공공 사전청약은 입주자 모집 공고일(7월 15일)을 기준으로 특별공급, 일반공급 등에 따른 청약 자격을 충족해야 신청할 수 있다.
 
거주 요건의 경우 현재 수도권에 거주 중이면 신청 가능하며(평택 고덕은 전국 거주자 신청 가능), 본청약 입주자 모집 공고일까지 거주 기간을 충족해야 한다.
 
특별공급(공급물량의 85%)의 경우 신혼부부(30%), 생애최초(25%), 다자녀(10%), 노부모 부양(5%), 기타(15%) 등 공급유형별로 입주자저축, 소득·자산요건, 무주택 세대주 등의 자격을 갖춰야 한다.
 
일반공급(공급물량의 15%)의 경우 수도권 거주(평택 고덕의 경우 전국 거주), 무주택 세대구성원, 입주자저축 가입자여야 한다. 당첨자 발표일이 동일한 공공·민간 사전청약 주택 중 1건만 신청 가능하다. 이미 공공·민간 사전청약에 당첨된 자는 이번 사전청약 당첨자로 선정될 수 없다.
 
사전청약 접수 일정은 이달 25일부터 다음 달 1일까지다. 당첨자는 8월 18일 발표 후 자격 검증 등을 거쳐 최종 확정된다.
 
김수상 국토부 주택토지실장은 "향후 발표할 새 정부 주택공급 정책에서는 청년들을 위한 새로운 주택 유형을 도입할 것"이라며 "사전청약도 지속적으로 시행해 그동안 상대적으로 청약 기회가 부족했던 청년 등도 내 집 마련을 보다 용이하게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국토교통부는 오는 25일부터 남양주 왕숙, 남양주 왕숙2, 고양 창릉 등 5개 지구 4763가구에 대한 공공 사전청약 접수를 실시한다고 13일 밝혔다. 자료는 남양주 왕숙지구 위치도. (자료=국토교통부)
 
 
김충범 기자 acechung@etomato.com
  • 김충범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