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표진수

realwater@etomato.com

앞만 보고 정론직필의 자세로 취재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더 뉴 기아 레이' 출시…1340만원 부터

상징적 모습 계승하며 신규 디자인 요소 추가

2022-08-31 09:15

조회수 : 1,909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표진수 기자] 기아(000270)가 더 뉴 기아 레이의 포토미디어 데이를 개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한다고 31일 밝혔다.
 
레이는 차로 유지 보조(LFA), 운전석 통풍시트 등 고객 선호도가 높은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 및 편의 사양을 대거 탑재하고 운전석을 포함한 전 좌석 풀 폴딩 기능이 가능하여 공간 활용을 극대화한 것이 주요 특징이다.
 
기아, 더 뉴 기아 레이. (사진=기아)
 
레이의 디자인은 기존의 독창적이고 상징적인 모습을 계승하면서 신규 디자인 요소로 세련된 분위기를 연출했다.
 
전면부는 '스타맵 시그니처 라이팅'과 깔끔한 센터 가니쉬(중앙부 장식)로 '타이거 페이스'를 레이에 맞게 재해석한 디자인을 적용했다.
 
다양한 선이 조화를 이루는 기하학적 조형의 15인치 전면가공 휠은 측면부의 개성을 더하고, 후면부 리어 콤비램프 가장자리에 위치한 스타맵 시그니처 라이팅은 차폭을 시각적으로 확장해준다.
 
실내는 신규 클러스터 디자인을 적용했으며 모던한 이미지의 '라이트 그레이 인테리어'를 추가했다.
 
이와 더불어 앞좌석 풀 폴딩 기능과 뒷좌석 슬라이딩 6:4폴딩 기능으로 모든 좌석을 접는 '풀 플랫'이 가능해 고객에게 다양한 형태의 여유로운 실내 공간을 제공한다.
 
기아는 레이에 다양한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 및 편의 사양을 새롭게 적용해 상품성을 한 층 끌어 올렸다. 구체적으로 △차로 유지 보조 △후측방 충돌방지 보조(BCA) △하이빔 보조(HBA) △크루즈 컨트롤(CC) 등이 운전자의 안전하고 편안한 주행을 돕는다.
 
고객 선호도가 높은 편의 사양도 대폭 추가했다. △운전석 통풍시트 △공기청정 모드 △도어락 연동 아웃사이드 미러 폴딩 △원격시동 스마트키 △개별 타이어 공기압 경보 시스템 △뒷좌석 C타입 USB 충전단자 등을 더해 편의성을 높였다.
 
또한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앱)을 통해 시동 및 공조 장치 등 차량을 원격 제어할 수 있는 △기아 커넥트 △기아 페이 △홈 IoT 기능 등 첨단 커넥티비티 사양도 갖췄다.
 
레이의 판매 가격은 승용 △스탠다드 1390만원 △프레스티지 1585만원 △시그니처 1720만원이며, 2인승 밴 △프레스티지 1350만원 △프레스티지 스페셜 1390만원이며, 1인승 밴 △프레스티지 1340만원 △프레스티지 스페셜 1375만원이다.
 
표진수 기자 realwater@etomato.com
  • 표진수

앞만 보고 정론직필의 자세로 취재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