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윤민영

min0@etomato.com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검찰, '돈봉투 의혹' 윤관석 비공개 소환

현역 의원으로는 이성만 이어 두 번째

2023-05-22 11:38

조회수 : 4,546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윤민영 기자] 더불어민주당의 2021년 전당대회 돈봉투 살포 의혹 중심에 선 윤관석 무소속 의원이 22일 검찰 소환조사를 받고 있습니다.
 
서울중앙지검 반부패수사2부(김영철 부장검사)는 이날 오전 비공개로 윤 의원을 소환해 조사 중입니다. 이번 의혹에 연루된 현역 국회의원으로서는 이성만 무소속 의원에 이어 두 번째입니다. 두 의원은 이번 의혹으로 인해 민주당을 탈당한 바 있습니다.
 
윤 의원은 강래구 전 한국수자원공사 상임감사위원과 이정근 전 민주당 사무부총장에게 요청해 6000만원을 받아 300만원으로 쪼개 현역 국회의원 10~20명에게 전달한 혐의를 받습니다.
 
검찰은 현재 윤 의원에게 의원들에게 돈을 준 경위와 자금의 출처 등을 집중 추궁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앞서 검찰은 이 의원을 지난 19일 공개 소환해 조사했습니다.
 
두 의원의 조사가 끝나면 이번 의혹의 윗선으로 지목된 송영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소환될  것으로 보입니다.
 
지난 11일 오후 국회에서 열린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윤관석 위원장이 발언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윤민영 기자 min0@etomato.com
 
  • 윤민영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