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현일 영등포구청장 “신길·대림 대전환, 생태도시 만들겠다”
김민석 의원과 뉴신길·뉴대림 비전 발표, 대방천 복원계획
입력 : 2021-12-01 17:00:51 수정 : 2021-12-01 17:00:51
[뉴스토마토 박용준 기자] 채현일 영등포구청장과 더불어민주당 김민석 의원(서울 영등포구을)은 1일 국회 정론관에서 영등포구를 자연과 사람, 문화가 어우러진 도시로 만들기 위한 ‘뉴신길 뉴대림 비전’을 공동발표했다.
 
이들은 서울의 3대 도심인 영등포구를 쾌적한 생태 도시, 건강?힐링 대표 도시로 만들기 위해 신길, 대림지역의 대전환을 주장했다.
 
이를 위해 복개된 대방천 2.7㎞를 생태친화 하천으로 복원하고, 서울지방 병무청 부지 약 2만5000㎡를 메낙골공원으로 조성해 생태친화 도시로 발돋움한다는 계획이다.
 
김민석 의원은 “오늘 발표는 재개발과 재건축으로 역동적으로 변모한 신길, 대림 지역 주민들의 생활의 품격을 한 단계 높이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평가했다.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자연과의 공존은 도시의 수준을 평가하는 잣대”라며, “시민 누구나 누려야 할 쾌적한 주거환경과 생활의 품격을 높이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채현일 영등포구청장과 김민석 국회의원이 1일 국회 정론관에서 뉴신길, 뉴대림 비전을 발표하고 있다. 사진/영등포구
 
박용준 기자 yjunsay@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박용준

같이사는 사회를 위해 한 발 더 뛰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