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추석선물도 모바일로…52% "선호한다"
티몬, ‘기프티’ 추석 추천 선물 50% 할인
입력 : 2022-08-22 10:19:49 수정 : 2022-08-22 10:19:49
티몬은 추석을 위한 모바일 기프티 추천 선물을 할인혜택과 함께 제공하고 있다.(사진=티몬) 
 
[뉴스토마토 최유라 기자] 추석을 맞아 모바일 선물하기 서비스인 기프티를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2일 티몬에 따르면 자체 고객 설문 결과, 응답자의 절반 이상인 52%가 추석 선물을 모바일로 보내는 것에 긍정적인 반응을 나타냈다. 티몬은 추석 모바일 선물을 고려하는 고객들을 위해 티몬 ‘기프티’ 추천 선물을 할인혜택과 함께 선보인다.
 
티몬은 선물하기 신규 브랜드 ‘기프티’ 출시 기념으로 고객 400명 대상, 추석 모바일 선물에 대한 의향을 물었다. 추석 선물을 모바일로 보내는 것에 대해서는 “더 적극적으로 사용해야 한다(21%)”, “시대가 변했으니 크게 상관없다(29%)”를 포함, 긍정 반응이 과반(52%)을 조금 넘었다. 부정 응답인 “선호하지 않는다”는 8%였고, “어른에게는 아직 조심스럽다”는 반응이 38%로 선물 대상에 대해 고민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모바일 추석 선물은 주로 격식에 대한 부담이 적은 대상에게 5만원 이하 선물을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선물 대상은 친구(62%), 가족(53%), 직장동료(38%)의 순이었고, 선물 예산으로 3만~5만원대(46%)를 생각한다는 답이 가장 많았다. 선물하기 선호 품목은 건강식품(61%), E티켓(57%)으로 선물 선택에 있어 건강에 대한 염려와 선물 수령의 간편함을 고려하는 것으로 풀이됐다.
 
기존에 주로 이용하던 모바일 선물하기 서비스에 대해 선호 이유와 아쉬움을 느끼는 부분도 확인했다. 응답자들은 1순위로 ‘구매의 간편함(77%)’에 이어, ‘비대면으로 인한 시간절약(53%)’과 ‘합리적 선물의 가능(38%)’을 모바일 선물의 장점이라고 답했다. 단점으로는 ‘부족한 할인 혜택(55%)’이 ‘상품 선택의 한계(45%)’와 ‘배송 상태 우려(40%)’보다 앞서며, 구매 과정에서의 혜택을 좀 더 기대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이에 맞춰 티몬은 추석을 위한 모바일 기프티 추천 선물을 할인혜택과 함께 제공하고 있다. △정관장 홍삼원 선물세트 △고려은단 비타민C 골드플러스 △지리산마천농협 산삼배양근꿀 등 합리적인 가격의 인기 상품을 한데 모았다. 기프티 전용 12% 할인 쿠폰(최대 할인액 3만원)과 9월10일까지 매일 오후 11시에 500장 한정 발행되는 기프티 오픈기념 50%할인 쿠폰(최대 할인액 2만원)을 활용하면 더 알뜰한 선물 구매도 가능하다.
 
오전영 티몬 서비스PO실장은 “유사 설문에서 모바일 명절 선물을 계획한다는 반응이 30%대였던 것에 비해 선물에 대한 고객 선호도는 이를 크게 상회, 모바일 선물하기의 활성도가 사용자 수용도에 미치지 못하는 상황”이라며 “더 많은 고객의 기프티 활용이 이뤄질 수 있도록 고객이 느끼는 장단점을 경청해 서비스를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최유라 기자 cyoora1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유라

반갑습니다. 산업2부 최유라 기자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