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원 국정원장·서훈 안보실장·이인영 통일장관 내정(종합)
서훈 안보실장, 청문회 없이 임명…국정원장·통일장관 인사청문 남아
입력 : 2020-07-03 15:33:15 수정 : 2020-07-03 15:33:15
[뉴스토마토 한동인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차기 국가정보원장 후보에 박지원 전 민생당 의원을 내정했다.
 
3일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브리핑을 통해 이같이 밝히며 통일부 장관 후보자엔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의원, 국가안보실장에는 서훈 국가정보원장을 임명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통일부 장관과 국정원장은 국회 인사청문회를 거쳐 임명될 예정이지만 서훈 국가 안보실장은 청문회 과정 없이 즉시 임명된다.
 
강 대변인은 박 전 의원의 국정원장 내정과 관련해 "4선 경력 정치인으로 메시지가 간결하면서 정보력과 상황판단이 탁월할뿐 아니라 정보위원회 활동을 하며 국정원 업무에 정통하다"면서 "박 후보자가 오랜 의정활동으로 축적된 다양한 경험과 뛰어난 소통력을 바탕으로 국정원이 신뢰받는 정보기관으로 자리매김하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이인영 의원의 통일부 장관 내정과 관련해선 "4선 국회의원으로 민주당과 남북관계 발전 및 통일에 힘쓰고 남북관계의 풍부한 경험과 전문성을 갖추고 있다"며 "개혁성과 탁월한 기획능력, 추진능력을 보여줬다는 평가를 받는다"고 밝혔다.

왼쪽부터 차기 국정원장에 내정 된 박지원 전 민생당 의원, 통일부장관에 내정된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의원, 안보실장에 내정된 서훈 국가정보원장. 사진/뉴시스
 
한동인 기자 bbha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한동인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