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양주회천 공공분양 869호 청약접수 실시
59㎡ 단일면적 구성…공급가격 최대 2억9981만원
입력 : 2022-06-26 11:00:00 수정 : 2022-06-26 11:00:00
양주회천 조감도. (사진=LH)
[뉴스토마토 김현진 기자]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27일부터 양주회천 A24블록 공공분양주택에 대한 청약접수를 실시한다고 26일 밝혔다. 이 단지는 지난해 사전청약 단지 중 최초로 본 청약이 실시되는 단지다.
 
이번 공급 주택은 9~29층 8개 동 869호 규모다. 전 세대 전용면적 59㎡로 건설되며 총 3가지 주택 타입으로 구성된다.
 
공급 가격은 2억8508만~2억9981만원으로 지난해 사전청약 공고 당시 추정분양가(2억9185만원)와 비슷한 수준이다.
 
신청 대상은 공고일 기준 수도권(서울·경기·인천)에 거주하는 성년자인 무주택세대구성원으로 입주자저축(주택청약종합저축·청약저축) 가입자여야 한다. 또 공급 유형별로 가입기간과 납입횟수, 소득·자산 기준 등이 상이하므로 개별적인 입주자모집 공고문을 확인해야 한다.
 
공급 유형은 △사전청약 당첨자 △특별공급(기관추천 및 구각유공자·신혼부부·생애최초·노부모부양·다자녀) △일반공급 등으로 구분되며 경기도 양주시 거주자에게 우선 공급된다.
 
당첨자로 선정된 자는 재당첨 10년 및 전매 3년간 제한되며 거주의무기간은 없다.
 
김현진 기자 khj@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현진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