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프, ‘그랜드 체로키’ 리미티드-X 3.6 한정모델 출시
플래그십 대형SUV 스페셜 에디션 20대 한정 판매
입력 : 2019-03-06 10:04:17 수정 : 2019-03-06 10:04:20
[뉴스토마토 안창현 기자] 지프는 플래그십 대형 SUV 그랜드 체로키의 2019년형 리미티드-X 3.6 모델을 출시하고 20대 한정 판매를 시작한다고 6일 밝혔다. 지난 1992년 첫 선을 보인 그랜드 체로키는 전세계 누적 판매량 600만대를 넘은 지프의 플래그십 모델이다.
 
지프의 2019년형 그랜드 체로키 리미티드-X 3.6 모델. 사진/지프
 
2019년형 그랜드 체로키 리미티드 3.6 모델을 베이스로 한 리미티드-X 모델은 편안하면서도 파워풀한 매력을 지닌 온·오프로드 성능에, 세련되고 강인한 내·외관 디자인을 더한 한정 모델이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단 20대만 한정 판매될 예정이며, 색상은 화이트와 블랙 두 가지다.
 
8단 자동변속기를 지원하는 V6 가솔린 엔진이 장착됐고, 최고 출력 286ps/6350rpm, 최대 토크 35.4kg·m/4000rpm의 파워를 자랑한다. 또 쿼드라-트랙 II 4x4 시스템과 주행 환경에 따라 5가지(Auto, Sand, Mud, Snow, Rock) 주행 모드를 선택할 수 있는 셀렉-터레인 지형 설정 시스템이 조화를 이뤄 오프로드 성능뿐 아니라 다양한 환경에서 안정감 있게 주행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파블로 로쏘 FCA코리아 사장은 “지프는 매년 개개인의 분명한 라이프스타일과 캐릭터를 본인만의 방식으로 표현하길 원하는 고객들을 위해 다양한 버즈모델을 선보이고 있다”며 “앞으로도 브랜드의 가치와 국내 고객들의 니즈를 반영한 다양한 스페셜 모델을 출시해 더 많은 고객들과 지프의 감성을 공유할 것”이라고 말했다.
2019년형 그랜드 체로키 리미티드-X 3.6 모델의 판매 가격은 6290만원이다.
 
지프의 2019년형 그랜드 체로키 리미티드-X 3.6 모델. 사진/지프
 
안창현 기자 chah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안창현

산업1부에서 ICT 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