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백화점, 자체 홍삼 브랜드 출시
중소기업 '강개상인'과 협업…'신세계·강개상인 홍삼 4종' 판매
입력 : 2019-08-19 16:01:06 수정 : 2019-08-19 16:01:06
[뉴스토마토 김응태 기자] 신세계백화점이 추석을 앞두고 자체 홍삼 브랜드를 새롭게 선보인다.
 
신세계x강개상인 홍삼정 로얄 단품 이미지. 사진/신세계백화점
 
신세계는 중소기업 '강개상인'과 손잡고 홍삼정 2종과 홍삼스틱 2종 등 ‘신세계·강개상인 홍삼 4종’을 오는 20일부터 신세계백화점 전점에서 판매한다고 19일 전했다.
 
이번 상품은 신세계 바이어가 약 6개월에 걸쳐 상품 기획부터 출시까지 모든 과정에 직접 참여해 기존 상품과 전혀 다른 새로운 상품으로 개발했다. 더불어 신세계백화점은 자체 브랜드임에도 상품에 ‘강개상인’의 브랜드명을 신세계와 함께 명기해 중소기업인 강개상인의 브랜드 인지도 확대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했다.
 
상품 특징으로는 홍삼정로얄과 홍삼정의 경우 낮과 밤의 일교차가 커 으뜸 인삼재배지로 알려진 철원과 이천지역에서 우수 등급의 인삼만을 선별했다. 그 결과 홍삼 선택시 기준이 되는 ‘진세노사이드’의 함량을 경쟁 동급 제품보다 올렸다. 프리미엄급인 ‘신세계·강개상인 홍삼정 로얄’은 1g당 진세노사이드 함유량이 7.2㎎으로 시중 동급 제품(동일 중량기준)보다 약 14%가량 높다.
 
품질은 높였지만 가격은 시중 동급 상품에 비해 최대 25% 저렴하게 판매한다. 자체 브랜드로 출시하는 만큼 중간 유통단계가 줄어 불필요한 가격 거품을 뺄 수 있었다. 실제 시중에서 판매되는 프리미엄급 홍삼정(240g/1병)의 경우 평균 20만원 중후반대이고 홍삼스틱 제품(10㎖X30포)은 약 10만원에 가깝다. 반면 ‘신세계·강개상인 홍삼정 로얄(240g/1병)’은 19만8000원, ‘신세계·강개상인 홍삼정 스틱 로얄(10㎖lX30포)’은 8만8000원 등 합리적인 가격에 선보인다.
 
상품 디자인에도 많은 공을 들였다. 신세계백화점의 디자인을 총괄하는 부서에서 직접 패키지 디자인을 맡아 검은색, 자주색을 메인으로 한 단순하면서도 신뢰감을 줄 수 있는 형태로 제작했다. 신세계백화점 관계자는 "홍삼의 경우 명절 이외에도 선물 목적으로 구매하는 경우가 많아 고급스러운 패키지 디자인이 필수적이라고 판단했다"라고 설명했다.
 
아울러 이번 추석 명절 행사에서는 △홍삼정 로얄 1병과 스틱로얄 20포가 함께 구성된 ‘신세계·강개상인 홍삼정 로얄세트’(25만원) △홍삼정 1병과 스틱로얄 20포가 들어간 ‘신세계·강개상인 홍삼정 세트’(21만5000원) 등 2종류의 선물세트도 함께 선보인다. ‘신세계·강개상인 홍삼 4종’과 2종류의 선물세트는 이번 추석 후에도 신세계백화점 전점에서 지속적으로 판매할 계획이다.
 
한편 연도별 명절 선물세트의 장르별 신장률을 살펴보면 홍삼이 주축이 된 건강장르는 지난해 설 37.5%, 2018년 추석 35.8%, 올해 설 20.7% 등 매년 20%를 넘는 폭발적인 매출 신장률을 보이고 있다. 뿐만 아니라 명절 선물세트의 터줏대감인 축산(한우), 청과(과일), 수산(굴비)의 매출 신장률도 큰 폭으로 뛰어넘어 최근 몇 년간 명절 선물의 새로운 대세로 자리매김 했다. 그 중에서도 홍삼 선물세트의 매출 비중은 건강장르 총 매출의 80% 이상을 차지하며 실적을 견인하는 상황이다.
 
김선진 신세계백화점 식품생활담당 상무는 “홍삼과 관련된 건강 상품의 경우 올해 상반기 매출이 전년대비 15% 이상 신장하는 등 명절은 물론 평소에도 고객들의 관심이 꾸준히 높은 품목”이라며 “앞으로도 고품질의 상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선보일 수 있도록 다양한 자체 브랜드 상품 개발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응태 기자 eung102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응태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